[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29 10:27:24  |  수정일 : 2020-02-29 10:29:21.310 기사원문보기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594명 늘어난 2931명…대구 2000명 돌파

[이투데이 세종=김지영 기자]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9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가 전날 오후(4시)보다 594명 늘었다고 밝혔다. 총 확진환자는 2931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대구와 경북에서 각각 476명, 60명의 확진환자가 추가됐다. 서울과 대구에선 각각 12명, 인천은 2명, 울산은 3명, 경기는 4명, 충북 1명, 충남 13명, 전남 1명, 경남에선 10명이 추가됐다. 대구의 총 확진환자는 2055으로 늘었다. 경북도 469명이다. 두 지역 환자는 전체 환자의 86.1%를 차지했다.

사망자도 전날보다 3명 증가한 16명으로 집계됐다. 사망자는 모두 대구지역에서 발생했다.

한편, 이날까지 신고된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는 누적 8만2762명이다. 5만3608명은 음성으로 확인돼 격리 해제됐으며, 2만9154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관련기사]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315명 늘어난 2337명…대구·경북이 85%
[종합] 대구서 코로나19 대기환자만 680명…"중증도 따른 관리방안 마련"
김용범 차관 "마스크 시장가격, 점차 낮아질 것"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256명 늘어난 2022명…tk 환자가 84.5%
[종합] 정부 “신천지 대구 교인 검사 결과 주말 중 집계…확진 비율 상당히 높아”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