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3-26 09:58:10  |  수정일 : 2020-03-26 09:58:59.083 기사원문보기
우리나라도 '슈퍼컴퓨터 CPU' 개발 본격화

[이투데이 이재훈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460억 원 규모의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을 올해부터 본격 추진한다.

26일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슈퍼컴퓨터는 대용량 데이터를 초고속으로 생산처리 및 활용 가능한 컴퓨터 시스템으로, 정부는 2011년 제정된 '국가초고성능컴퓨터 활용 및 육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슈퍼컴퓨터 기술개발을 지원해왔다.

슈퍼컴퓨터 핵심인 중앙처리장치(cpu)를 우리 자체 기술로 개발하기 위해 슈퍼컴퓨터 cpu의 하드웨어(hw)와 소프트웨어(sw)를 함께 설계하여 개발하는 사업이다.

슈퍼컴퓨터용 고성능.저전력 cpu 및 코어 설계 기술을 확보.운영하기 위한 소프트웨어 및 계산노드를 개발하고, 여러 대의 계산 노드를 연결해 클러스터 시스템 시제품을 개발한다.

cpu의 활용성을 극대화하기 위해서 개발 초기부터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기술을 함께 설계하고 슈퍼컴퓨팅 응용 분야에 특화된 cpu를 설계할 수 있는 기술을 확보하고자 한다.

사업을 통해 4년 후 슈퍼컴퓨터 cpu 시제품을 개발하고자 하며, 후속 연구를 연계하여 슈퍼컴퓨터 cpu 기술개발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다.

산학연 협력을 통한 컨소시엄 형태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며, 향후 연구개발 결과물 활용을 위해 슈퍼컴퓨터 활용 기업 또는 기관 등을 컨소시엄에 포함해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고서곤 과기정통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은 슈퍼컴퓨터 cpu를 개발해보고자 하는 과제로 매우 도전적인 연구개발 사업”이라며 "4년간 슈퍼컴퓨터 cpu 시제품을 완성하고, 예비타당성조사를 통한 후속 연구개발 사업을 연계해 우리나라 자체 기술로 슈퍼컴퓨터 cpu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석영 과기정통부 제2차관, '114 번호안내 콜센터' 격려 방문
과기정통부, '코로나19' 확산 '인터넷 트래픽 폭주' 긴급 점검
과기정통부, 특구사업 중소기업 '221억' 추가지원…'코로나19' 위기극복
정병선 과기정통부 1차관, 한국연구재단 'r&dㆍ사업화' 강화 추진
과기정통부 장석영 제2차관, '코로나19' 피해 단말기 유통망 격려

부동산/재테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