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2-03 06:00:18  |  수정일 : 2020-12-03 06:01:17.090 기사원문보기
[출근길] 윤석열, 대권주자 여론조사 선두·성범죄자 도로명-건물번호 공개…'조두순법' 여가위 통과 外 (정치)

[이투데이 윤상호 인턴 기자]
'출근길'은 정치, 사회, 경제, 연예 등 각 분야의 전일 주요 뉴스를 정리한 코너입니다. 출근길 5분만 투자하세요. 하루의 이슈가 한눈에 들어옵니다.




윤석열, 대권주자 여론조사 선두


윤석열 검찰총장이 대권주자 선호도 1위를 기록했습니다. 2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데일리안 의뢰로 지난달 30일부터 이틀간 전국 만 18세 이상 1011명을 대상으로 '차기 정치 지도자로 누가 적합한지' 물은 결과 윤석열 총장이 적합하다는 응답이 24.5%였는데요. 10월 넷째 주 시행한 조사(15.1%)보다 9.1%p 급등했습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2.5%, 이재명 경기지사는 19.1%로 나타났습니다. 이번 조사의 응답률은 5.5%로 표본오차는 95%에 신뢰수준은 ±3.1%p였습니다.

성범죄자 도로명 건물번호 공개…'조두순법' 여가위 통과


성범죄자가 사는 거주지의 도로명과 건물번호를 공개하는 일명 '조두순법'이 국회 여성가족위원회를 통과했습니다. 여가위는 2일 전체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아동·청소년 성보호법 개정안'을 의결했는데요. 개정안은 성범죄자의 거주지 공개 범위를 기존 읍·면·동에서 도로명 및 건물번호로 확대하고 접근금지 범위에 유치원을 추가하는 내용입니다. 해당 법안은 초등학생 납치·성폭행범 조두순의 만기 출소를 앞두고 추진된 법안입니다.

원희룡 "추미애, 노무현 탄핵 앞장섰던 모습 떠올라"


원희룡 제주지사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겨냥해 "노무현 대통령 탄핵에 앞장섰던 당시 모습을 떠올리게 한다"고 비판했습니다. 2일 원희룡 지사는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이 같은 내용의 글을 게재했는데요. 원희룡 지사는 윤석열 감찰총장 직무배제 조치가 징계위에서 부적절 판단을 받은 것에 대해 "추미애 장관이 어떤 행동을 할지 예상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며 "윤석열 총장을 물러나게 하려고 다른 방법을 모색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정세균 "자가격리 7만 명 돌파 역대 최고"


정세균 국무총리가 코로나19 확산세와 관련해 "이틀 전부터 자가격리자가 역대 최고치인 7만 명을 돌파했다"고 우려했습니다. 정세균 총리는 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주말까지가 확산과 진정을 판가름하는 중대 기로"라며 이같이 말했는데요. 그러면서 "방역 당국과 지자체 손길이 닿기 어려운 소규모 시설과 영세 업체까지 빈틈없는 방역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코로나19 상황서 수능 치는 것…안쓰럽고 미안한 마음"


문재인 대통령이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르는 수험생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일 sns에 "수험생 여러분, 고생 많았습니다"로 시작하는 격려 메시지를 남겼는데요. 코로나19 확산으로 수능이 연기되고 방역 조치를 동반해 수능을 치르는 학생들에게 "힘겨운 한 해를 보내고 예년과 다르게 12월에 시험을 치른다"며 "안쓰럽고 미안한 마음"이라고 전했습니다.

[관련기사]
[출근길] 업텐션 비토, 코로나19 확진·카이, 헤이지니 유튜브 출연·홍수아, 성형 종식 발표·방탄소년단, 통산 5번째 '빌보드 200' 1위·이연희, 현빈 소속사 vast와 전속계약 (연예)
[출근길] 김태년 "검사 집단행동, 특권 지키려는 이기주의"·여야, 예산 합의 재난지원금 3조, 백신 9000억 外 (정치)
[출근길] 대한항공-아시아나 통합 급물살…법원, 한진칼 신주 발행 허용·문재인 대통령 "코스피 사상 최고 기록…동학개미운동의 힘" 外 (경제)
[출근길] 사랑제일교회서 화염방사기-lpg가스통 발견·'저금리 대출' 속인 보이스피싱 일당 검거 外 (사회)
[출근길] 비x박진영 듀오 결성 예고·'고등래퍼' 최하민, 생활고 토로·개그우먼 김선정, 4살 연하와 결혼·유인나, '새해전야' 제작발표회 불참·판빙빙, 허위사실 유포 악플러에 승소 (연예)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