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0-18 21:37:14  |  수정일 : 2019-10-18 21:40:34.383 기사원문보기
[2019 국감] 국무조정실장 “BTS 병역특례 종합적 검토해야”
[이투데이 조남호 기자]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이 18일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에 병역특례 문호를 개방하는 것에 대해 종합적 검토가 이뤄질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노 실장은 이날 정무위원회의 국무조정실ㆍ국무총리비서실 등 종합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김 의원은 “bts는 빌보드 차트 1위를 기록하고, 연 경제효과가 5조6000억 원이라는 결과도 있다. 대한민국이 문화 콘텐츠 강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모티브 제공 차원에서도 케이팝에 병역특례 문호를 개방하는 것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이에 대해 노 실장은 “전체 숫자를 감축해나가는 과정에서 전체 구성을 어떻게 해야 할지, 예술 분야도 순수 예술만 해야 하는지, 시대 상황을 반영해야 하는지 종합적 검토가 이뤄져야 할 상황”이라며 “관련 부처와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관련기사]
식어버린 한국 경제에도 투자 기회 있다…헤지펀드, 스타트업 주목
[특징주] 바이오제네틱스, 자회사 경남제약과 bts 광고 계약 소식 ‘↑’
‘bts’ 정국 열애설 그 후…타투샵 피해 막심 “가족?지인까지 협박받아” 강경대응 예고
10월 14일 '와인데이'…와인 함께 마시고 싶은 스타 3위는 방탄소년단(bts) 뷔, 1위는 누구?
넷마블 유튜브 채널 구독자 총 250만명…‘bts 월드’ 210만명 차지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