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14 17:21:04  |  수정일 : 2019-11-14 17:22:40.437 기사원문보기
마사회 부경본부, 해외 전문가 초청 '말복지 세미나' 열어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는 지난 7일 동물복지 관련 해외전문가를 초청해 '말복지 세미나'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 '말복지 세미나' 모습/제공=마사회 부경본부
이번 세미나는 말의 복지를 최우선으로 하는 마(馬)문화를 정착시키고, 말산업의 지속 가능 발전을 위한 해외동향ㆍ제도 습득을 목적으로 기획됐다.

강연자에는 전 호주 경마시행체 CEO이자 현재 AniMark Ltd(호주 동물복지 인증 공기업)의 CEO로 활동중인 '엘리엇 포브스'가 초청됐다. 이날 세미나에는 마사회 부경본부 동물병원 수의사를 포함해 말관리사 등 경마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강의는 ▲동물복지의 사회적 변화와 흐름, ▲국제동물보호단체 활동전략, ▲경주퇴역마 국제포럼(IFAR) 주요 활동, ▲경주마 복지시스템 가이드라인 순으로 이뤄졌다.

정형석 마사회 부경본부장은 "마사회는 공공기관으로서 말복지 증진의 주도적 역할을 하며,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폐암 말기' 개그맨 김철민, 구충제 펜벤다졸 복용 후 변화 多…"형 故 너훈아가 꿈에서 부르더라" [2019/11/13] 
·'32만원대' 무로 보타곤 키높이 운동화, 4만원대 판매 中…후기는? "걷는 게 쉬워진 느낌" [2019/11/13] 
·엄지원, '두잉' 뉴욕 라이프 공개 [2019/11/14] 
·'유리 오빠' 징역 10년 구형, "그 애 덕분에 견딜 수 있었다" 동생의 심정은…눈길 [2019/11/13] 
·한전, 에너지밸리 기업투자 협약…511명 고용창출 효과 [2019/11/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