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4-01-13 04:25:15  |  수정일 : 2014-01-13 04:28:00.980 기사원문보기
너훈아 김갑순 별세, 친동생 사망 소식에 "조금 빨리 이별했다" 애도
(아시아투데이= 이슈팀 issue@asiatoday.co.kr)

너훈아 김갑순 별세, 친동생 사망 소식에 "조금 빨리 이별했다" 애도


아시아투데이 이슈팀 = 너훈아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친동생 개그맨 김철민이 애도의 메시지를 표했다.

김철민은 12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누구든 한번은 간다. 김광석 노래에 '우린 매일 이별하며 살고 있구나'라는 가사처럼 형은 이별을 조금 빨리 한 것 같다"고 심경을 밝혔다.

김철민은 이어 "부디 편한 곳에 가서도 무대에 대한 열정을 가져 갔으면 좋겠다. 형 사랑해"라고 전했다.

나훈아의 이미테이션 가수로 알려진 너훈아(본명 김갑순)는 지난 2년간 간암으로 투병해왔으며 최근 상태가 악화돼 세상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광고]
loading...
방송/드라마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