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02 15:57:38  |  수정일 : 2020-07-03 09:41:20.613 기사원문보기
[프리미어리그] '리버풀 vs 맨시티', 양보할 수 없는 혈투 예고!
마네와 살라 (사진출처:리버풀 공식 SNS)
마네와 살라 (사진출처:리버풀 공식 SNS)

구단 역사상 첫 번째 프리미어리그 우승이 확정된 리버풀이 다소 편안한 마음으로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 원정에 나선다.

잉글랜드 축구를 대표하는 두 팀 중 승자는 누가 될까. 맨시티와 리버풀의 19-20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경기는 내일(3일) 열린다.

맨시티는 킥오프 전 '가드 오브 아너'로 리버풀의 조기 우승을 축하할 예정이다. '가드 오브 아너'는 상대팀이 조기 우승팀에게 박수로 예우해주는 세리머니다. 물론 리버풀에서 맨시티로 팀을 옮긴 스털링도 예외는 아니다. '이전 소속팀' 리버풀에게 축하 박수를 건네게 될 스털링의 활약상에 기대가 모이는 이유다.

또한 맨시티의 과르디올라 감독은 이번 경기를 통해 그동안 클롭 감독에게 당한 수모를 갚고자 한다. 축구 통계 전문업체 'OPTA'에 따르면 과르디올라 감독에게 가장 많은 패배를 안긴 감독이 바로 클롭이다. 게다가 올 시즌 과르디올라 감독은 리그 우승 트로피도 압도적인 승점 차이로 리버풀에게 빼앗겼기 때문에 더욱 복수가 절실한 상황. 최근 맞대결의 승자도 리버풀이었다.

이번 매치는 수비력이 강한 리버풀과 창이 날카로운 맨시티의 경기로 요약된다. 올 시즌 리버풀 수비진은 31경기에서 21점만 허용했고, 맨시티는 같은 기간에 77득점에 성공했다. 각각의 지표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두 팀의 창과 방패 대결이 관심을 모은다.

여러 가지 '꿀잼' 요소로 기대가 커지는 맨시티와 리버풀의 경기는 내일 새벽 4시 5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포토)윤양배 회장 축사, 안실연한국안전학회 주최 토론회서 [2019/07/04] 
·(포토)근로복지공단-울산중구의회-울산 중구 업무협약 [2019/07/04] 
·군인공제회C&C-㈜메디링크-㈜예스헬스케어 MOU [2019/07/04] 
·의령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부모교육 프로그램 [2019/07/04] 
·LH, 무더위 정전사고 예방 전기용량 기준 마련 [2019/07/04]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