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12-15 23:55:04  |  수정일 : 2019-12-15 23:53:00.157 기사원문보기
15시즌 치르는 박철우, 역대 최초 통산 5500득점 달성[인천 S크린샷]










[STN스포츠(인천)=이보미 기자]



15시즌째 치르는 삼성화재 박철우(34)가 팀 패배 속 진기록을 달성했다.



199cm 라이트 박철우는 15일 오후 2시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3라운드 대한항공전에서 1, 2세트 교체 출전 후 3세트부터 산탄젤로 대신 코트를 밟았다. 블로킹 1개를 포함해 8점을 기록했다.



이날 삼성화재 팀 내 최다 득점은 김나운의 9점이었다. 삼성화재는 0-3(22-25, 21-25, 22-25) 패배를 당했다.



이 가운데 박철우는 역대 통산 5500득점을 채웠다. 이날 8점을 더해 5503점이 됐다. 역대 1호다.



박철우는 V-리그가 출범한 2005년부터 코트를 밟았다. 2015~2016시즌을 제외하고 모두 출격했다.



올 시즌에도 외국인 선수 산탄젤로가 시즌 초반 부상으로 자리를 비웠고, 지난 시즌 주전 멤버 송희채도 전력에서 이탈했다. 잇몸으로 버텼다. 박철우를 중심으로 똘똘 뭉쳤다. 삼성화재는 시즌 전 '약체' 평가를 딛고 승수를 쌓았다.



박철우는 대표팀에도 발탁됐다. 22일 소집돼 내년 1월 7일부터 12일까지 중국에서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별예선전에 참가할 예정이다.



매 경기 새 역사를 쓰고 있는 박철우다.





사진=KOVO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배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