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18 07:53:55  |  수정일 : 2020-02-18 07:55:20.193 기사원문보기
[EPL] '3전 3승' 맨유, 첼시에 2-0 완승…리그 7위로 '껑충'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첼시를 상대로 완벽한 승리를 거두며 올 시즌 상대전적에서 3전 3승을 기록했다.

맨유는 1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첼시와의 원정경기에서 앙토니 마르시알의 선제골과 해리 매과이어의 추가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맨유는 10승 8무 8패(승점 38)가 되면서 리그 7위로 뛰어올랐다. 승점을 추가하지 못한 첼시(12승 5무 9패·승점 41)는 리그 4위를 유지했지만, 7위 맨유와의 승점차도 3점에 불과하다.

특히 맨유는 올 시즌 유독 첼시를 상대로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다. 개막전에서 첼시를 4-0으로 대파했던 맨유는 카라바오컵(리그컵) 16강전에서도 첼시를 상대로 2-1 승리를 거둔데 이어 이날 경기까지 승리하며 '3전 3승'을 거뒀다.

선제골은 전반 45분 오른쪽 측면에서 완비 사카가 올린 크로스를 마르시알이 달려들며 헤딩 슈팅으로 방향만 바꿔 첼시의 골문으로 집어넣었다.

전반전을 0-1로 뒤진 채 마친 첼시는 후반 9분 코너킥 상황에서 윌리안의 크로스를 커트 주마가 논스톱 오른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지만, 비디오판독(var) 결과 세사르 아스필리쿠에타의 푸싱 파울이 선언되며 득점이 취소됐다.

반면 맨유는 후반 21분 코너킥에서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올린 공을 매과이어가 헤딩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하며 첼시의 골문을 갈랐다.

0-2로 뒤진 첼시는 또 한 번 var의 희생양이 됐다. 후반 32분 오른쪽 측면에서 메이슨 마운트의 크로스를 올리비에 지루가 헤딩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지만, var 결과 오프사이드가 선언되며 골이 취소됐다.

결국 남은 시간 득점은 더이상 나오지 않았고, 경기는 맨유의 2-0 승리로 끝이 났다.

[관련기사]
[epl] 무리뉴의 믿음이 '손흥민 골'로 완성됐다…노리치전서 빛난 손흥민의 집중력
[epl] '손흥민 3경기 연속골' 토트넘, 맨시티에 2-0 완승…프리미어리그 순위 5위로 '껑충'
[epl] '데뷔전서 데뷔골' 뽑아낸 베르흐베인…기대감 높인 네덜란드 유망주
[출근길] 배우 고수정 "세상과 이별"·김성재 전 애인 "동물마취제는 마약"·장문복 전 애인 "사귀고 나서도 다른 여성과 연락해"·송강호 금의환향 "韓문화 알리겠다"·epl서 가장 비싼 차 가진 손흥민 (문화)
[epl] '극장골 손흥민' 토트넘, 아스톤 빌라에 3-2 승리…'5g 연속골+epl 통산 50골 돌파'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