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2 07:39:25  |  수정일 : 2020-07-12 07:36:20.807 기사원문보기
단양군 적성면 상2리, 주민 함께 그린 '대형 마을지도' 눈길
마을지도 모습(사진=단양군)
마을지도 모습(사진=단양군)

(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금수산 자락에 위치한 충북 단양군 적성면 상2리 마을(이장 김진배)에 주민 모두가 함께 그린 대형 마을지도가 눈길을 끈다.

마을 주민들은 '우리 집은 내손으로' 란 취지로 모두 붓을 들고 지난 달 25~28일까지 4일간 정성을 다해 마을 안내지도를 그렸다.

주민들을 이끌 벽화 화가도 참여했으며 마을창고 한쪽 벽면 전체를 활용해 금수산, 적성저수지, 마을 옛길 등 마을 자랑거리는 물론 옹기종기 모여 사는 4개 자연마을의 집들까지 지도에 담았다.

상2리 김진배 이장은 "마을만들기추진위원회를 주축으로 '날로 쇠락하는 농산촌의 모습'을 털어버리고 '국민 모두가 즐겨 찾는 명품마을'로 탈바꿈하기 위한 마을 사업을 다양하게 펼치고 있다"며 "방문객에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주민들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아름답고 살기 좋은, 꿈에 그리는 마을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적성면 상2리 마을은 지난 2018년 정부에서 추진하는 마을만들기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이래 마을 주민 모두가 꽃길 가꾸기, 문화공간 꾸미기와 장승공원, 적성저수지 산책로, 품달촌벼슬길 조성사업 등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상2리는 금수산 아래 넓게 펼쳐져 '3정승이 난다'는 전설을 가진 품달촌(品達村)에 속한 마을로 마을 주민 모두는 고려시대 우탁(禹倬)선생, 조선시대 유척기(?拓基) 선생을 이을 또 한사람의 정승을 기다리고 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에 초등 돌봄시설 설치 의무화 [2020/07/11] 
·[기획]인천시 서구, 경제지원 전 행정력 동원 소상공인·자영업자 氣살리기 [2020/07/11] 
·생애최초 특별공급 늘리고 다주택자 취득·보유·양도세 대폭 인상 [2020/07/11] 
·[단독] '28개 해수욕장 보유' 태안군, 피서철 방역활동은 어떻게?...청정해수욕장 만들기 '민관 합심' [2020/07/11] 
·정부,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에 1936억원 투입한다 [2020/07/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