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6 20:29:22  |  수정일 : 2020-11-26 20:26:36.687 기사원문보기
비글부부, 아동학대 논란에 정정 보도 요청…MBC가 내놓은 입장은?

[이투데이 한은수]

유튜버 비글부부가 아동학대 보도에 정정 보도를 요청한 가운데 mbc 측이 입장을 밝혔다.

26일 mbc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전문가들이 수행한 조사를 바탕으로 한 내용”이라며 정정 보도에 대해 밝힐 입장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mbc ‘뉴스데스크’는 25일 아동 학대성 유튜브 콘텐츠를 보도하던 중 비글 부부의 영상 일부를 사용했다. 이에 비글부부 측은 “전혀 관련 없는 저희 영상을 쓴 것이 매우 안타까웠다”라며 자신들의 영상을 아동학대에 빗댄 것에 대해 불편함을 드러냈다.

특히 비글부부는 “저희는 보건복지부에서 아동학대 예방 홍보영상을 촬영할 만큼 건강한 육아 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사실 확인 없이 영상을 사용했음에 실망스럽다. 저희 영상이 삭제되고 정정 보도되기를 정중히 요청한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mbc 측은 전문가들의 조사를 바탕으로 한 보도라고 밝히며 “정정 보도에 대해 밝힌 입장이 없다”라고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비글부부는 31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부부 유튜버로 주로 일상 브이로그를 게재하며 아들 하준 군과의 하루가 주를 이룬다. 최근에는 둘째 아이가 이르게 세상을 떠나며 힘겨운 시간을 보내기도 했다.

[관련기사]
mbc 아동학대 보도, 비글부부 영상 등장?…"구독자 30만 명 유튜버"
유튜버 크로커다일, 활동 중단 혜민스님에 "사과에 진정성無"…"현각은 착한 사람"
감스트 뇌진탕 소견…"16일(오늘) 방송 휴방, 크로마키 커튼으로 바꿀 것"
임영웅 골드버튼, 100만 달성…1년 전 구독자 보니 ‘깜놀’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