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20 12:50:33  |  수정일 : 2020-02-20 12:51:02.507 기사원문보기
양준일 퇴근길, 20대 외모로 회춘…'세월 잊은 동안 미모'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가수 양준일 퇴근길 미모가 화제다.

양준일은 20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제 라스 녹화 재밌게 하고 왔어요. 19는 제게 특별한 숫자 같아요"라는 글과 함께 퇴근길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양준일은 스트레이트 단발 헤어스타일로 세련된 감각을 뽐냈다. 양준일은 '시간여행자'라는 별명답게 30년 전 모습과 다를 바 없는 동안 비주얼로 우아하면서도 기품 있는 분위기를 뽐내고 있다.

사진을 접한 팬들은 "썸네일만 보고 1991년 영상인 줄", "화장품 cf도 찍어야 할 판", "아내가 부러울 뿐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양준일이 출연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오는 3월 중 방송 예정이다.

[관련기사]
양준일 출간소감 "팬들을 '마이 퀸즈 앤 킹즈'라 불러…존경한다"
양준일 깜짝변신, 헤어스타일 하나 바꿨을 뿐인데 '되찾은 전성기 미모'
양준일 인이어, 30년 거슬러 본격 활동 시작?…피자헛 광고 모델도 '발탁'
양준일 나이, 김건모 1살차…배우 김서형도 반한 신드롬
'팬미팅 d-9' 양준일 근황 보니, 51세 맞아?…'전성기 못지 않은 외모'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