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11 04:35:49  |  수정일 : 2020-08-11 04:36:05.023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안전취약시설 14곳 선정…보수보강 등 수방대책 완료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는 "장마철 위험요소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긴급보수가 필요한 안전 취약시설을 선정해 보수보강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곳은 ▲ 구로구 도림천 진입로 ▲ 노원구 상계동 옹벽 ▲ 성북구 정릉천 제방 ▲ 강북구 복지시설 ▲ 강동구 천호동 노후 경계벽 등 총 14곳이며, 주민들과의 안전과도 직결된 만큼 긴급보수를 실시한다.

시는 지역마다 긴급보수가 필요한 곳을 선정해 보수보강을 실시하고 있다. 올 상반기엔 18곳을 선정(12억원 투입)해 정비 중에 있으며, 하반기에 긴급보수가 필요한 14곳을 추가로 선정했다.

또 시는 사업대상지 선정을 위해 올해 5월부터 자치구 공모를 실시했으며, 15개 자치구에서 35곳을 신청 받았다. 이후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안전관리자문단이 참여하는 현장조사와 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쳐 총 14곳을 선정했다.

이어 자치구 공모결과 15개 자치구에서 35곳에 정비를 신청 하였으나, 사업대상지 현장조사와 시민이 참여하는 선정위원회에서 공공성, 시급성, 적절성 등을 기준으로 긴급 정비가 필요한 14곳을 2차 사업대상지로 선정했다.

안전취약시설 정비 사업은 재난 소외계층 밀집지역의 재난위험시설 및 노후 기반시설을 보수·보강하는 사업으로, '12년부터 실시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총 262개소를 정비했다.

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최근 집중호우가 이어지면서 침수, 산사태, 붕괴 등 곳곳에서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면서, 곳곳의 위험요인에 대해 다시 한 번 살펴보고 잠재적 위험요인을 미리 찾아내 예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재명 "가짜회사 다 찾아내라" 행정력 총동원령 내렸다 [2020/08/10] 
·[태풍 진로] 제5호 태풍 '장미' 서귀포 남쪽 약 200km 해상 진입 [2020/08/10] 
·[오늘 날씨] 제5호 태풍 '장미' 진입→남해안 시간당 30mm 폭우 [2020/08/10] 
·김병관 지역위원장, LH의 10년 공공임대 분양전환 추가 지원대책 이끌어내 [2020/08/10] 
·고양 발 코로나19 감염, 남대문으로 확산...6일째 확진자 53명 [2020/08/1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