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22 22:54:36  |  수정일 : 2019-08-22 22:53:12.270 기사원문보기
익산시, 대표 관광자원 개발 T/F팀 가동 본격화
(익산=국제뉴스) 홍문수 기자 = 500만 관광도시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는 익산시가 2022년 '익산 방문의 해'를 맞아 명실상부한 지역의 대표 관광자원을 개발할 TF팀을 구성해 운영한다.

익산시에 따르면 지난 14일 세계적인 관광시설 개발사인 미국 레거시엔터테인먼트(Legacy Entertainment)와 익산시 간 관광시설 개발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주요내용으로는 백제역사문화자원과 연계한 관광자원의 개발, 관광단지 활성화를 위한 마스터플랜과 성장잠재력이 풍부한 관광자원의 개발 제안 및 협의, 신규 관광시설 개발 계획의 제공과 교류 등으로 익산시는 미래관광산업의 한축이 될 대규모 관광산업의 체계적인 개발의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TF팀을 구성했다.

구성되는 TF팀은 관광개발 관련 업무 경험이 풍부한 조규석 함열출장소장이 팀장을 맡았고 2명의 팀원과 함께 업무를 추진한다.

TF팀은 전국을 대표할 익산의 대규모 관광지를 개발하고 각종 관광 인프라를 구축해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특히 서부내륙 교통철도 중심지로서의 이점을 살려 웅포 관광지 29만8천여 제곱미터(9만평 규모)에 1000억원 정도의 민간투자를 유치해 대규모 관광객 유입과 지역경제발전 활성화를 위한 워터파크, 콘도, 상가, 주차장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또한 국내 유일의 보석박물관이 소재한 왕궁보석테마단지 등에도 적극적으로 민자를 유치하여 익산시 대표 관광지로 개발하는 한편 백제왕도유산과 연계하는 관광 활성화 방안도 마련할 예정이다.

정헌율 시장은 "지역 미래 성장동력의 한 축인 관광산업을 본격화하는 한편 국내 최고 수준의 관광시설을 개발해 백제왕도 세계문화유산도시의 가치를 높이고 전국 대표관광지로써 익산 관광시대를 여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BJ 양팡 팬, 별풍선 3천만원 후원→식사 거부에 극단적 선택 시도…유서 有 "엄마, 누나 미안" [2019/08/22] 
·북한 방사능, 서해로 흘러들어오는 中?…주민들 피폭 증상 호소 "생식기 없는 아이 출산" [2019/08/21] 
·'인스타 폭로' 구혜선, "'X꼭지가 이혼 사유'라는 말 들어"…예견된 비하? "클수록 좋아" [2019/08/22] 
·안재현, '신혼일기' 거부하는 아내 설득→싸움 조장…김대주 작가 인터뷰 "개인적으로 답답" [2019/08/22] 
·'추가 폭로' 구혜선 인스타, "젖꼭지가 섹시하지 않다고" 남편의 황당한 권태기 이유 [2019/08/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