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에너지신문] 최초 작성일 : 2020-11-17 15:24:22  |  수정일 : 2020-11-17 15:22:38.663
한전,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 2년 연속 원화 ESG(지속가능) 채권 발행
[한국에너지]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4일,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로 2년 연속 2천억원 규모의 원화 ESG(Environment, Social Responsibility, Governance : 환경,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등을 투자 의사결정의 주요 기준으로 삼는 투자자들을 총칭) 채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하였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친환경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한전은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 2년 연속 원화 ESG(지속가능) 채권을 발행함으로써 친환경 에너지 설비 투자를 선도하고 기업의 사회적 가치 제고 이행에 앞장서고자 한다.

이날 한전이 발행한 원화 ESG(지속가능) 채권은 2년물 300억원, 3년물 1,000억원, 5년물 700억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발행금리는 전력채 유통수익률 대비 평균 2.65bp 낮은 수준으로 국내에서 원화로 발행된 에너지 기업 ESG(지속가능) 채권 중 역대 최저 수준이다.

2년 연속 ESG(지속가능) 채권 발행으로 한전은 투자자들의 지속적인 신뢰를 확인 할 수 있었고, 친환경을 위한 에너지 전환 투자 및 사회적 가치 제고 선도에 앞장서 달라는 투자자들의 요구에 적극 부응할 수 있게 되었다.

한전은 ESG(지속가능) 채권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을 국내외 신재생 사업, 신재생 연계설비 확충, 에너지 효율화 사업,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 지원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한전은 올해 상반기 5억 달러 규모의 해외 그린본드를 발행한데 이어, 2년 연속 국내 에너지 기업 최초로 원화 ESG(지속가능) 채권 발행에 성공함으로써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뿐만 아니라, 조달재원 다변화를 통한 저금리 조달로 금융비용 절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에너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