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3-19 18:27:29  |  수정일 : 2019-03-19 18:30:53.947 기사원문보기
NC 선발 구창모, 옆구리 통증으로 1이닝 만에 교체

NC 구창모
NC 구창모



[STN스포츠(창원)=윤승재 기자]



NC다이노스 선발 구창모가 옆구리 통증으로 1이닝 만에 교체됐다.



NC 구창모는 19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한화이글스와의 2019 KBO 시범경기에서 선발로 출장, 1이닝 만을 소화하고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구창모는 1회 정근우를 뜬공으로 돌려 세우며 순조롭게 출발했지만 송광민에게 곧바로 안타를 맞았다. 다행히 우익수 베탄코트의 보살로 송광민을 2루에서 잡아내며 숨을 돌렸지만, 곧 호잉에게 볼넷을 내주며 다시 위기를 맞았다.



결국 구창모는 김태균에게 적시타를 맞으며 실점했다. 김태균에게 중견수 키를 넘기는 큼지막한 2루타를 맞은 가운데, 1루 주자 호잉이 홈을 밟으며 선제 실점했다.



이후 이성열을 땅볼로 처리하며 이닝을 마무리한 구창모는 2회 시작과 함께 갑자기 박진우와 교체됐다. NC 구단 관계자는 "구창모가 투구할 때 오른쪽 옆구리에 통증을 느꼈다고 해 교체됐다. 구창모는 바로 치료실로 옮겨졌고 경과를 지켜보는 중이다"라고 전했다.





사진=NC다이노스 제공



unigun89@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윤승재 기자 / unigun89@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