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28 13:15:52  |  수정일 : 2020-09-28 13:15:49.287 기사원문보기
부산시, 10월 한달간 자동차 불법개조·무단방치·대포차 등 집중단속
부산시청 전경.(사진=국제뉴스DB)
부산시청 전경.(사진=국제뉴스DB)

(부산=국제뉴스) 조하연 기자 = 부산시가 다음 달 1일부터 31일까지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불법 자동차 집중단속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단속 대상은 속칭 '대포차'로 통하는 불법 명의 자동차와 주택가 등에 장기간 무단 방치된 자동차, 정기검사를 받지 않은 자동차, 구조변경 승인 없이 HID 전조등을 설치하거나 소음기를 불법으로 개조한 자동차, 안전기준위반, 번호판 위반 등 법규를 위반한 자동차이다.

시는 위반차량을 적발하는 즉시 소유주에게 임시검사 명령과 과태료 처분, 범칙금 통고, 벌금 등의 처분을 내릴 방침이다.

소유자는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불법 구조변경 차량은 원상복구 및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 벌금, 불법등화 등 안전기준 위반, 번호판 위반 자동차는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 등에 처해질 수 있다.

무단방치 차량은 우선 견인한 후 자진 처리를 유도하고 응하지 않을 경우 강제 폐차나 매각 등 사안별로 강력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흑마-부뚜막 고양이 정체는? "선곡 노림수 느껴져"(복면가왕) [2020/09/27] 
·제930회 로또당첨번호조회 당첨금 28억···1등은 몇 명? [2020/09/27] 
·전진 결혼, 걸그룹 분위기 예비 신부 미모 [2020/09/27] 
·산업부, 여름 태풍피해 월성2·3호기 소외전원 공급 중단이 원인 [2020/09/27]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끊이지 않는 사학비리, 누가 그들을 비호했나? [2020/09/2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