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2 17:33:11  |  수정일 : 2020-07-12 17:31:17.150 기사원문보기
용인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구직자'...5451명 모집
생활속거리두기 용인시청 전경
생활속거리두기 용인시청 전경

(용인=국제뉴스) 강성문 기자 = 용인시(시장 백군기)는 지난 10일 코로나19 위기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구직자를 대상으로 8~11월 한시적으로 공공일자리 사업에 참여할 5451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감염병 여파로 지역경제가 위축되고 일자리 구하기가 어려워지자 시민들의 생계 안정을 도우려는 것이다.

모집은 △청년특화 일자리(공공데이터 구축) △공공업무 지원(체납관리, 수도검친, 도서관 지원 등) △생활방역 지원(발열체크, 방역소독 등)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업무 지원 △공공재 사후관리(공원, 등산로, 체육시설 등 관리) △지역회복 지원(하천 환경관리, 소상공인농촌 일손돕기 등) 등 6개 분야 512개 사업에 걸쳐 한다.

18세 이상 용인시민이 참여할 수 있으며 신청을 하려면 13~21일 해당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시는 저소득층 장애인 등 취업 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실직무급휴직한 구직자, 폐휴업한 영세 자영업자 등을 우선 선발할 방침이다.

참가자들은 사업에 따라 2~3개월간 하루 4~8시간 일하게 되며 임금은 시간당 최저임금인 8590원(월 89만~178만 내외)을 받게 된다.

시는 청년층의 경력개발에 도움이 되도록 국공유지 실태조사와 데이터 베이스 구축 등엔 만18세 이상 만39세 이하 시민을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로 일자리를 잃거나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위해 공공일자리를 마련했으니 많은 참여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에 초등 돌봄시설 설치 의무화 [2020/07/11] 
·[기획]인천시 서구, 경제지원 전 행정력 동원 소상공인·자영업자 氣살리기 [2020/07/11] 
·[단독] '28개 해수욕장 보유' 태안군, 피서철 방역활동은 어떻게?...청정해수욕장 만들기 '민관 합심' [2020/07/11] 
·(인사) 군산시 하반기 정기인사 승진 내정자 [2020/07/11] 
·'마동석♥' 예정화, 한 폭의 그림 같은 미모...'예쁨 한도 초과' [2020/07/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