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6-03 00:52:44  |  수정일 : 2020-06-03 00:52:13.420 기사원문보기
송지효 다이어트, 영화 위해 7kg 감량…김무열도 20kg 감량 ‘어떤 영화기에?’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송지효가 영화 캐릭터를 위해 다이어트를 감행했다고 밝혔다.

송지효는 2일 진행된 영화 ‘침입자’ 인터뷰에서 캐릭터를 위해 다이어트를 감행했지만 촬영 후 요요가 왔다고 고백했다.

송지효는 영화 ‘침입자’에서 실종됐다가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유진 역을 맡았다. 캐릭터의 특성상 날카롭게 보였으면 좋겠다는 감독의 요청에 약 7kg가량 감량했다.

송지효는 “촬영에 들어가기 전까지는 밤에 10km씩 한강을 뛰고 식단관리를 했다”라며 “그런데 영화 끝나고 다시 찐 것 같다. 거의 2배로 다시 뛰었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번 영화를 위해 함께 출연하는 김무열도 약 20kg가량 체중 감량을 감행했다. 촬영 전 88kg이었던 김무열은 캐릭터를 위해 67kg까지 살을 뺐다. 그는 영화에서 동생이 나타난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는 것을 이상하게 여기고 비밀을 쫓는 서진 역을 맡았다.

한편 송지효와 김무열이 출연하는 ‘침입자’는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의 영화로 오는 4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고은아 근황, 다이어트 성공?…비포&애프터 공개 “유튜브 그분 맞냐” 깜놀
류담 근황, 40kg 감량 후 1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성공 “제주 여행 중”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개콘' 뚱녀→'확 달라진 외모'
10kg 감량 김원효, ‘오랑캐’ 김지호도 32kg 감량…변한 모습 보니 ‘헉!’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