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4-06 16:54:03  |  수정일 : 2020-04-06 16:57:45.083 기사원문보기
통합당 대구시당 “홍준표, 대구 떠나라”

[이투데이 유혜림 기자]

미래통합당 대구시당 주성영 공동선대위원장이 6일 "문재인 정권심판의 대의를 저버린 홍준표(후보)는 대구를 떠나야 한다"고 밝혔다.

주 위원장은 이날 대구시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연 자리에서 수성을 선거구에 무소속 출마한 홍 후보를 겨냥해 이같이 말했다.

그는 "홍 후보가 실제 고향을 두고 본인이 공부했던 대구를 고향이라 주장하는 점, 문재인 정권 심판을 주장하면서 통합당 후보 등 뒤에서 총질하는 점 등 모순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한민국 3대 따발총 가운데 유시민, 박지원은 야당을 겨눠 쏘지만, 홍준표 따발총은 아군 적군 구분 없이 좌충우돌 총질로 품격이 떨어진다"라고도 했다.

한편, 주 위원장은 애초 북구을 선거구에 무소속 후보로 등록했다가 공식 선거 운동 전인 지난달 31일 돌연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에 통합당은 그를 대구시당 공동선대위원장에 임명했다.

[관련기사]
[포토] 21대 총선 종로구 후보자 토론회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대구역 오페라’ 이달 분양
[총선현장] '6선→국회의장' 박병석 vs '이번에는 접전' 이영규
민주당 "울산, 숙련기술진흥원 설립으로 재도약할 것" 총선 공약
민주당 광주시당, 5대 총선공약 발표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