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17 23:05:15  |  수정일 : 2019-11-17 23:07:41.360 기사원문보기
만우 조홍제 생가 개방식·송덕비 제막식
(함안=국제뉴스) 조창화 기자 = 함안군은 만우 조홍제 효성 창업주의 기업가정신과 경영철학을 기리고자 군북면 동촌리 신창마을에 소재한 생가 개방식과 군북면 덕대리 265-2에 건립한 송덕비 제막식을 지난 14일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효성그룹ㆍ재경함안군향우회 공동 주관으로 개최한 이번 행사에는 조근제 군수,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및 관계자, 안병정 재경함안향우회장 및 관계자, 관내 기관단체장, 종친회, 지역주민 등이 참석했다.

국내 굴지 기업인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방증하듯 생가 개방식에는 150여 명이, 제막식에는 1000여 명이 운집해 축제의 장을 방불케 했다.

657평의 대지에 자리 잡은 생가는 실용적인 공간 배치와 장식을 배제한 담백함이 돋보이는 소박하면서도 품격 있는 한옥으로 평가받고 있다. 현재 안채, 사랑채, 광채, 별채, 대문채, 화장실 등이 남아 있는데, 특히 별채는 원래 안채 우측에 있었던 것이 화재로 소실된 후 1985년에 현재의 자리에 다시 지은 것이다.

경상남도와 함안군은 생가개방을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만들고, 함안이 낳은 대표적인 기업인 조홍제 창업주의 생과 기업가 정신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이어 덕대리에 위치한 송덕비 공원으로 이동, 송덕비 건립 추진 경과보고, 비문낭독, 헌화, 참석자 인사말과 기념식수 등 송덕비 및 좌상 제막식이 진행됐다.

만우 조홍제 창업주는 중앙고보 시절 6.10만세 사건 주모자의 한사람으로 옥고를 치렀으며, 군북금융조합의 3선 조합장으로서 면내 자작농 육성 및 군북산업조합을 인수 운영하면서 일제 징용대상자를 채용하여 징용을 모면토록 많은 주민들에게 혜택을 주었다.

영남장학회를 설립하여 많은 학생들에게 학비를 지원하는 등 후진 양성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재경함안군향우회 결성하는 등 고향발전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재경함안군향우회에서는 1998년 초 정기총회에서 송덕비를 건립하기로 의결하고, 2000년대 초부터 효성측에 의뢰하여 건립 부지를 물색하는 한편, 2005년 9월부터 두 차례에 걸쳐 향우들이 자진 성금모금운동을 전개하여 기금을 확보하고 2017년 5월 현지에 152평의 토지를 매입함으로써, 송덕비 건립을 하게 됐다.

조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경제적으로 어려웠던 시절, 탁월한 경영능력과 앞선 기업가 정신으로 우리나라의 경제를 이끌었던 고 만우 조홍제 회장님의 덕을 기리고자 이 자리를 오랫동안 준비해온 재경함안향우회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면서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요즘, 오늘 이 송덕비와 좌상 제막식 행사를 계기로 우리 군민 모두가 하나로 마음을 모아 함안이 보다 더 발전된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최현석 레스토랑, 남다른 복지 多 인건비 9000만원↑…"직원이 있어야 제가 있다" [2019/11/16] 
·유튜버 디바제시카 vs 리섭 충돌, 사건의 전말은?..."아줌마, 강연 못 다니게 만들겠다" [2019/11/16] 
·'VIP' 이상윤 여자, 이청아-곽선영-표예진 중 한 명?…"그럴 듯한 추측 多" [2019/11/16] 
·SBS 동물농장 죽도 안내견 밍키 만나본다. [2019/11/17] 
·나비 결혼,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축구선수 출신?…"프로필 사진도 함께 찍은 것" [2019/11/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