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8-26 11:53:20  |  수정일 : 2019-08-26 11:54:32.150 기사원문보기
조국 측 "톱 여배우 후원? 사실무근…유튜버 법적 대응할 것"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측이 한 유튜브 방송을 통해 톱 여배우를 후원했다는 취지의 내용이 번지자 이에 대해 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국 후보자는 25일 페이스북을 통해 인사청문회 준비단의 입장문을 게재했다. 인사청문회 준비단은 "조 후보자가 여배우를 후원했다는 취지의 유튜브 방송은 사실무근이므로 신속히 민형사상 모든 조처를 취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연예기자 출신 한 유튜버는 자신의 방송 채널에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그는 "조국 후보자가 톱스타급 여배우를 후원했고, 이 뒤에는 그의 동생이 있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또 "여배우는 현재 기혼으로 알려졌지만 이혼한 상태며 상당한 재력가였던 전 남편은 조 후보자 동생의 절친이었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인들과 모임에 조 후보자가 해당 여배우를 대동하고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에 조 후보자 측은 여배우를 밀어줬다는 취지의 주장에 대해 신속히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조국, 딸 의혹 ‘사과’에…與 “진솔” vs 野 “범죄 혐의자”
한국당 "조국 청문회 3일 고집 안해…탄력적 협의"
변상욱 ytn 앵커, 조국 비판 청년에 '수꼴' 발언 논란
막 오르는 인사청문 정국…‘블랙홀’ 조국 놓고 與 ‘절대 사수’ vs 野 ‘절대 낙마’
조국 "검경 수사권 조정, 공수처 설치 완결 지원"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