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뉴스토마토] 최초 작성일 : 2013-02-14 10:04:59  |  수정일 : 2013-02-14 10:41:01.537 기사원문보기
신한투자, 직원 실전투자대회 1위 수익률 101% 기록
[뉴스토마토 홍은성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영업직원들이 펼치는 실전 주식투자 대회 결과, 1위에 오른 직원의 수익률이 101.08%를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고객 수익률로 직원을 평가한다’는 신한금융투자의 고객중심 문화 확산을 기치로 기획된 이번 대회는 회사 투자정보 서비스인 ‘S캐치’ 내 ‘투자의 달인’ 코너에서 5개월 동안 진행됐으며 리테일 영업직원 35명이 참여해 실제 보유종목과 거래내역 수익률 현황 등을 실시간으로 공개했다.
 
대회 초반부터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한 문훈식 광양지점 부장이 꾸준한 포트폴리오 관리를 통해 101.08%라는 높은 수익률을 보이며 1위의 영광을 차지했다. 문부장은 지난해 고객계좌 수익률 분기평가에서도 두 차례나 1위에 올라 사내 명예의 전당인 ‘신한 마이스터 클럽’ 멤버로 선정된 바 있다. 뒤를 이어 57.16% 수익률을 기록한 김승일 대리(정자동지점)가 2위에, 여의도 지점 김대겸 대리가 41.38%의 수익률로 3위에 올랐다.
 
1위에 오른 문훈식 부장은 “시장의 흐름(하락-반전-상승의 흐름)과 가격 움직임(캔들 분석)을 알아야 한다”며 “향후 스마트폰 관련주와 셰일가스 관련주를 주목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대회 수익률 탑 10 직원들의 평균 수익률은 36.31%에 달했다. 이는 같은 기간 코스피가 1.4% 상승한 것에 비해 약 35%포인트를 뛰어넘는 성적이다. 상위 50% 직원들의 평균 수익률도 15.56%를 보여 코스피 대비 약 14%포인트 초과 수익을 달성했다.
 
이처럼 증권회사 직원들의 매매과정이 담긴 실시간 포트폴리오를 살펴보려면 'S캐치’ 서비스에 가입해야 한다. ‘S캐치’에 접속해 주식 고수들의 수익실현, 손절매 시기 등 각종 투자 노하우를 간접 체험하며 자신의 투자 성향에 맞는 우수직원의 투자 방법을 따라 모의투자 해볼 수 있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오는 3월부터 2차 직원 실전 투자대회를 진행할 예정이며, S캐치’ 서비스 가입 및 이벤트에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신한금융투자 홈페이지(www.shinhaninvest.com) 또는 고객지원센터(1588-0365)에서 확인할 수 있다.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