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TN] 최초 작성일 : 2020-10-22 18:10:06  |  수정일 : 2020-10-22 18:07:22.803 기사원문보기
'팔긴 할 건데...' 맨유, 필 존스 이적료 297억 아래는 '어림없지'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기준 이하로는 필 존스(28)를 내주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영국 매체 <더 선>은 22일(한국시간) "맨유는 2000만 파운드(약 297억) 아래로는 필 존스의 이적을 허락하지 않을 것이다"고 전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필 존스를 전력 외로 분류했다. 지난 시즌은 2경기 출전에 그쳤고, 이번 시즌은 단 1경기도 나오지 못한 상황이다.



특히,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 스쿼드에 등록하지 않았고, 팀의 일원이 아님을 사실상 인정한 것이다.



맨유는 벤치 자원마저도 아닌 필 존스 매각을 원하고 있다. 주급으로 약 1억을 지출하고 있는데 이마저도 아깝다는 것이다.



필 존스는 맨유 잔류를 우선순위로 설정했지만, 뛸 수 없다면 이적을 선택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필 존스의 매각을 원하면서도 맨유는 단호하다. 2000만 파운드가 아니면 절대 내줄 수 없다는 입장이다.



사진=뉴시스/AP



prime101@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반진혁 기자 / prime101@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