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27 10:18:45  |  수정일 : 2020-02-27 10:21:29.513 기사원문보기
레알 맨시티에 1-2 역전패…'김덕배' 맹활약에 UCL 16강 불안하게 출발

[이투데이 홍인석 기자]

레알 마드리드(스페인)가 홈에서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이하 맨시티)에 역전패하면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진출에 적신호가 켜졌다. 국내 팬들이 '김덕배'라고 부르는 케빈 더브라위너의 맹활약에 무릎을 꿇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27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에스타디오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19-2020 ucl' 16강 1차전 원정 경기에서 맨시티에 1-2로 역전패했다. 홈에서 승리를 놓친 레알 마드리드는 8강 진출을 장담할 수 없게 됐다. 8강 진출에 실패한다면 지난 시즌에 이어 두 시즌 연속 16강 탈락이다.

승기를 잡은 것은 홈 팀 레알 마드리드였다. 후반 15분 비니시우스 주니오르가 카일 워커에게서 빼앗아낸 공을 이스코에게 패스했고, 이스코가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침착하게 오른발로 마무리하면서 '지구방위대'의 면모를 보이는 듯했다.

하지만 맨시티의 화력이 더 강했다. 맨시티는 실점 이후 라힘 스털링을 교체 투입하면서 공격의 불씨를 잡아당겼다.

경기 주인공은 국내 팬들에게도 친숙한 '김덕배' 케빈 더브라위너였다. 더브라위너는 후반 33분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띄운 공을 제주스가 머리로 받아 넣어 동점 골을 터뜨리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반 37분에는 페널티킥 키커로 골을 넣었다. 그는 스털링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과감한 오른발 슛으로 꽂아 넣으면서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동점 골 어시스트와 역전 결승 골을 책임지며 적장에서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관련기사]
[카라바오컵] 맨시티, 맨유 누르고 결승행…아스톤빌라와 우승컵 놓고 맞대결!
[출근길] 손흥민, 맨시티戰서 3경기 연속 골·송혜교·유아인 우한 응원·수영, 8년 전 정경호와 열애 심경 밝혀·원로 희극인 임희춘 별세·'이태원 클라쓰' 시청률 5% 출발·류현진 토론토 스프링캠프 합류 (문화)
토트넘 vs 맨시티, 중계 방송 어디서?
[epl] '손흥민 3경기 연속골' 토트넘, 맨시티에 2-0 완승…프리미어리그 순위 5위로 '껑충'
맨시티 징계로 챔스 변수 생기나?…무리뉴 "uefa, fifa에 시간 쓸 생각 없어"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