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1-27 19:05:04  |  수정일 : 2020-11-27 19:05:29.130 기사원문보기
용인시, 코로나19 확산 방지...'10인 이상 집회 금지' 행정명령
용인시청 전경
용인시청 전경

(용인=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경기 용인시(시장 백군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집회 전면 금지장소를 제외한 전 지역에 대해 '10인 이상 집회 금지' 행정명령을 발동한다고 밝혔다.

기간은 28일 0시부터 별도 해제 공표가 있을 때 까지다.

시는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급증하며 코로나19 3차 대유행으로 번지는 상황에서 집합이나 모임 등을 통한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이 같은 조치를 내렸다.

이 행정명령에 따라 용인시청사 일원과 3개구청사 일원 등 집회가 전면금지된 곳을 제외한 관내 전 지역에서 10인 이상 집회가 금지되고 이를 위반할 경우 벌금 300만원이 부과된다.

행정명령 적용 대상은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신고대상이 되는 10인 이상 집회다. 행정명령 발령 전 상기 제한장소에 집회 신고한 대상도 포함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학생들의 수능이 코 앞으로 다가온 만큼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조치하기 위해 행정명령을 발령했다"며 "상황이 엄중한 만큼 많은 분들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naver.com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GHB, 사회적공헌사업에도 소홀하지 않을 것 [2020/11/26] 
·라이관린 법적대응, 스태프 폭로글 무엇? [2020/11/26] 
·윤아 음성판정, 검사 받은 이유는... [2020/11/26] 
·김연경 법적대응, 현재 상황은... [2020/11/26] 
·수빈 촬영복귀, 4중 교통사고 '현 상태는?' [2020/11/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