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22 11:54:04  |  수정일 : 2020-09-22 13:30:53.210 기사원문보기
국세청, 변칙적 탈세 혐의자 98명 세무조사 착수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국세청은 22일 부동산시장을 면밀히 모니터링한 결과, 부동산시장 과열에 편승한 변칙적 탈세 혐의자를 다수 포착하고 세무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김태호 국세청 자산과세국장이 22일 청사에서 부동산 세무조사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제공=국세청
김태호 국세청 자산과세국장이 22일 청사에서 부동산 세무조사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제공=국세청

조사 대상은 사모펀드를 통해 다수의 주택을 취득임대하면서 거액을 배당 받고도 가공 비용 계상법인자금 유출 등으로 법인세 및 소득세를 탈루하거나, 투자금을 증여받은 혐의가 있는 사모펀드 투자자 등 10명, 법인 설립 후 다주택 취득과정에서 편법 증여받은 혐의자 12명, 고가아파트를 취득한 30대 이하 연소자 중 편법증여 받은 혐의자(외국인 30명 포함) 76명 등 부동산 거래를 통한 변칙적 탈세혐의자 98명을 조사 대상으로 선정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부동산 거래과정에서의 변칙적 탈세에 대해서는 자산 취득부터 부채상환까지 꼼꼼히 검증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주리 해명, 왜 그런 사진을? [2020/09/22] 
·권상우 공식입장 들어보니... [2020/09/22] 
·권상우 공식입장, 도박 논란 강력 부인 [2020/09/21] 
·이찬원, 박해진 닮은꼴 외모? 귀공자 분위기 [2020/09/21] 
·편승엽, 히트곡 선보이며 큰 인기 얻었는데 위기도? '나이 57세' [2020/09/2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