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09 13:05:44  |  수정일 : 2020-07-09 13:06:19.490 기사원문보기
무주군, "안전.기술영농으로 부농 꿈꾼다"
사진출처 - 무주군청 [자료제공]
사진출처 - 무주군청 [자료제공]

(무주=국제뉴스)최철민 기자=무주군이 농업기계의 안전사용과 농작업 대행, 농기계 임대사업장을 운영하면서 관내 농가들의 영농 부담을 덜게 해주고 있다.

군에 따르면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잠정 연기된 농기계 안전사용 주말반 교육을 10일과 11일, 24일과 25일 모두 4차례에 걸쳐 실시하고 8월중 추가교육을 계획 중에 있다.

농업기계 실습교육장에서 실시되는 이번 농기계 안전사용 교육은 안전사고 예방과 사고사례(1시간), 안전수칙과 도로교통법규(1시간), 안전운전 조작과 실습(4시간) 등을 다룰 계획이다.

농업기계팀 전문경력관 2명을 투입해 실시될 이번 농업기계 안전사용 교육에는 농업용 굴삭기, 소형트랙터, 관리기, 스키로더 등 임대 농기계를 사용하는 300여명의 농민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밖에 군은 오는 11월 30일까지 농기계 임대사업장을 운영하고 반값에 농기계를 임대할수 있다. 무풍과 안성분소는 일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하고, 무주본소는 휴일 없이 아침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무주본소와 무풍.안성분소에 트랙터와 경운기, 관리기, 퇴비살포기 등 총 80종 433대의 임대기계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만 3,666 농가가 이용을 하는 등 호응을 얻었다.

또한 농업인들의 영농부담과 농기계 조작을 위해 농작업 대행사업을 펼치고 있다. 올해 254농가가 혜택을 받았으며, 연중사업으로 펼치고 있다. 희망하는 농가는 농기계임대사업소에 신청하면 된다.

배진수 농업기계팀장은 "농기계 임대사업을 비롯한 농업기계 안전교육, 농작업대행사업 등은 고가의 농업기계 구입이 어려운 농가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일손부족 해소와 귀중한 생명을 보호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국토부, 건축공사 안전강화 등 '건축법 시행령·시행규칙' 개정 [2020/07/08] 
·"돼지독감, 코로나만큼 창궐할 수 있다"-中연구진 [2020/07/08] 
·국토부, 예산 7,796억 원 투입→'새만금 신공항 건설' 추진 [2020/07/08] 
·평택시의회, '쌍용자동차 살리기' 성명서 발표 [2020/07/08] 
·충남도청소재지 예산군 삽교읍 인구 1만명 돌파! [2020/07/0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