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5-29 02:22:47  |  수정일 : 2020-05-29 02:21:34.863 기사원문보기
충남도-인재육성재단-의료원, 간호장학사업 추진!
충남도는 부족한 간호인력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도는 부족한 간호인력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도가 기존의 간호장학금 확대 시행으로 졸업예정 신규 간호인력을 사전에 확보해 의료원 간호인력 구인난 극복에 나선다.

도는 기존 사업인 도·의료원의 간호장학사업과 충청남도인재육성재단의 지역인재육성 장학사업을 연계해 확대 추진한다.

양승조 지사는 28일 도청 접견실에서 충청남도인재육성재단 상임이사, 도내 4개 의료원 원장과 지역인재육성 간호장학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지역인재육성 간호장학사업은 유능한 간호장학생을 선발·양성해 의료원의 의료 질을 높이고, 간호사가 도내에서 안정적으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각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만성적인 간호인력 수급 불균형 해소를 위한 간호사 확충 대책 마련에 협조하고, 원활한 간호장학사업 추진을 위한 상호 협력을 다짐했다.

간호장학사업 선발 대상은 도내 4개 의료원 근무를 희망하는 간호대학 졸업 예정자로, 본인이나 부모가 도내 주소지를 두고 있거나 본인이 도내로 전입 가능한 경우 해당한다.

의료원은 대학의 추천을 받아 인사위원회 서류 평가 및 면접 심사를 거쳐 장학생을 최종 선발한다.

올해는 간호인력 수급이 열악한 서산·홍성의료원을 대상으로 우선 시행하며 서산 28명, 홍성 38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장학금액은 1인당 기존 400만 원에서 도 150만 원, 재단 150만 원, 의료원 300만 원 등 총 600만 원으로 늘었다.

다만 의료원 의무기간 2년 근무 및 도내 전입 14일 이내 전입신고 등 의무조건 미이행 시 도와 의료원 지원 장학금은 전액 환수한다.

각 기관은 장학금 수혜자의 의료원 실제 취업 여부 등 단계별 평가를 진행하고, 조직 이탈 방지를 위한 직장 내 갑질문화 근절 등 근무 환경 및 처우 개선에도 힘쓸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도권·대도시에 비해 부족한 간호인력을 확보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질 것"이라며 "신규 채용인력의 안정적인 정착으로 기존 간호인력의 근무 여건 개선도 함께 이끌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완도군,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집중 점검 [2019/05/30] 
·FILE PHOTO: A currency dealer works at a dealing room of a bank in Seoul [2019/05/30] 
·문 대통령, 내달 9∼16일 북유럽3국 순방…"혁신·평화·포용국가" [2019/05/30] 
·완도 '날아라 지역경제! 신나는 오일장' 공연 큰 호응 [2019/05/30] 
·9월부터 500가구 이상 신축아파트, 국공립어린이집 의무 설치 [2019/05/3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