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7 10:55:48  |  수정일 : 2020-04-07 10:56:49.610 기사원문보기
안양시, 코로나19 사태에 공직자복지예산 11억2천만원 반납
▲ 후생복지예산 반납 협약식


안양시는 코로나19 고통분담 차원에서 공직자후생복지예산 11억2천만원을 반납하기로 했다.

6일 안양시청 상황실, 최대호 안양시장, 이석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안양시지부장과 손영일 전국민주연합 안양시지부장, 관계공무원 등 8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공직자 후생복지예산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긴급자금으로 전환 결정한데 따른 협약식이다.(사진 첨부)

시 공직자들이 반납하는 후생복지예산은 단체보험 2억원과 30년 이상 장기근속 및 모범공무원 국내외연수여비를 합친 11억2천만원이다.

안양시와 시 공무원 및 공무직 양 노조 간 노사합의를 통해 결정됐다.

이 자리에서 이석주ㆍ손영일 지부장은"코로나19 사태확산 방지에 시 재정부담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공무원들도 더 이상 보고 있을 수 없다며, 코로나19 대응에 신속히 집행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사회 모든 분야에서 경제적 어려움을 이어지는 이 시기에 바이러스 확산방지 최 일선에 있는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하는 아름다운 모습을 결코 잊지 않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백성현 결혼발표, 나이 32세에 ♥ ‘결실’ [2020/04/06] 
·송중기 집철거 된 이유는? [2020/04/06] 
·배민 공식사과, 결국 고개 숙였다 [2020/04/06] 
·이상곤 결혼식취소, 한차례 연기했는데.. [2020/04/06] 
·최희 결혼발표, 예비신랑은 누구? [2020/04/0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