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1 02:20:20  |  수정일 : 2020-04-01 02:21:51.927 기사원문보기
양천구 18번째 확진자 발생
▲ 양천구청 청사 전경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양천구에서 18번째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18번째 확진자는 신정7동에 거주하는 38세 남성으로 31일(화) 저녁 양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

추가 확진자는 구로구 콜센터 직원인 14번째 확진자(40세, 女)의 가족으로 3월 11일(수)부터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4월 2일(목) 격리해제 전 진행된 검사(3월 31일)에서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구는 확진자의 병상 배정을 요청한 상태이며, 배정되는 대로 즉시 이송 조치 예정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수가 참석하는 예배 등 종교 집회, 모임 등은 자제해 주시고, 생활 속 마스크 착용, 기침 예절 등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기 바란다."며 "확진자의 동선이 파악되는 대로 최대한 신속하게 알리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비디오스타, 춘자가 나타났다? [2020/03/31] 
·엠바고 뜻은? 아직 발표 안됐는데... [2020/03/31] 
·송혜교 기증, 비용은 전액 부담? [2020/03/31] 
·여수시청 홈페이지 보니... '여수 코로나 확진자 공개' [2020/03/31] 
·붐 임대료, 코로나 고통 함께 하고자.. [2020/03/3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