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0-23 21:58:01  |  수정일 : 2019-10-23 21:57:49.010 기사원문보기
영남대, 전국체전 빛내... '금8·은1·동4' 메달 쓸어 담아
유도ㆍ씨름ㆍ레슬링 등 각 지자체 대표로 출전해 총 13개 메달 획득

▲ 서길수 영남대 총장(앞줄 중앙)이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금메달 8개, 은메달 1개, 동메달 4개 등 총 13개의 메달을 획득한 영남대학교 운동부 선수들을 축하하며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영남대학교)
(경산=국제뉴스) 권상훈 기자 = 영남대학교(총장 서길수) 운동부 선수들이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를 빛냈다.

영남대학교 운동부 선수들은 전국체육대회에 각 지자체 대표로 참가해 육상, 유도, 씨름, 레슬링 등에서 금메달 8개를 포함해 은 1개, 동 4개 등 총 13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참가 전 부문에서 고른 활약을 펼쳤다.

이 가운데 영남대 육상부(감독 손상영)가 금메달 4개를 포함해 총 5개의 메달을 쓸어 담으며 대학 육상부 최강자의 면모를 보였다.

특히, 특수체육교육과 2학년 김명지(20) 선수는 여자 200m와 400m를 비롯해 400m 계주와 1,600m 계주까지 우승하며 대회 4관왕에 올랐다.

이현정(21, 특수체육교육과 3학년) 선수도 400m 계주와 1,600m 계주에서 2개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400m 계주에서는 송유진(22, 특수체육교육과 4학년), 신소정(19, 체육학부 1학년) 선수, 1,600m 계주에서는 김지영(21, 특수체육교육과 3학년) 선수가 함께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 남자 400m 계주에서 백민수(22, 체육학부 4학년), 천하림(19, 특수체육교육과 1학년) 선수가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레슬링(감독 김익희)에서도 4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활약이 이어졌다.

레슬링에서 한현수(21, 특수체육교육과 3학년, 97kg급), 문진우(19, 체육학부 2학년, 70kg급) 선수가 금메달, 안재용(22, 57kg급), 김하늘(22, 이상 체육학부 4학년, 65kg급) 선수가 동메달을 각각 획득했다.

이밖에도 씨름(감독 허용)에서 박찬주(21, 특수체육교육과 3학년) 선수가 장사급 금메달, 김성영(22, 체육학부 4학년) 선수가 경장급 은메달, 이재섭(21, 특수체육교육과 3학년) 선수가 소장급 동메달을 획득했다.

또 유도(감독 이정화) 100kg이하 급에서 최민철(22, 체육학부 4학년) 선수가 금메달을 땄다.

서길수 총장은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며 누구보다 열심히 땀을 흘린 것이 좋은 결실을 거뒀다. 각 지자체의 대표 선수로 선발돼 지자체와 대학의 명예를 드높인 우리 학생들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BJ 덕자, 아프리카tv 방송마저 중단… "일반인으로 돌아간다" [2019/10/22] 
·구하라, 목숨 끊으려고 했는데 설리가 먼저 떠났다 "내 정신을 위해서라도 제발…" [2019/10/22] 
·장범준, '82년생 김지영' 보겠다는 아내에게 "????" [2019/10/23] 
·일왕 즉위식 도착한 아이코 공주 [2019/10/22] 
·고양시 공무원, '왜 이러나'...민선7기 첫 인사팀장 '망신' [2019/10/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