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1-17 18:22:35  |  수정일 : 2020-01-17 18:24:27.397 기사원문보기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후 효과 있었나?…CT 영상 최초 공개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폐암 4기'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이 ct 영상을 최초로 공개한다.

17일 방송되는 tv chosun '탐사보도 세븐(이하 세븐)'은 구충제의 항암 효과를 검증하고, 구충제 사태를 겪고 있는 한국 사회의 현실을 추적 보도한다.

앞서 지난해 9월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로 말기 암을 치료했다는 이야기가 유튜브를 통해 퍼졌다.

미국에 거주하는 조 티펜스는 온몸에 퍼져있던 암 세포가 펜벤다졸을 먹자 3개월 만에 사라졌다고 주장했다.

이에 국내에서도 펜벤다졸을 구매하는 암환자들이 늘었고, 식약처가 나서 펜벤다졸 복용을 경고했다. 하지만 암환자들은 펜벤다졸을 넘어 사람 구충제인 알벤다졸과 메벤다졸, 심지어 말 구충제로 쓰이는 이버멕틴까지 복용하고 있다.

'세븐' 제작진은 한국 언론과 만나지 않겠다던 조 티펜스를 어렵게 설득해서 인터뷰를 진행할 수 있었다. 인터뷰에서 그는 자신을 둘러싼 면역항암제 임상시험 참여 논란에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조 티펜스는 제작진에게 "주치의가 암 완치는 임상시험이 아닌 펜벤다졸 효과 때문이라는 데 동의했다"라는 말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세븐' 제작진은 개그맨 김철민도 만났다.

그는 지난해 8월 폐암 4기 판정을 받은 뒤 펜벤다졸의 복용 사실을 알린 인물이다. 특히 지난해 12월 펜벤다졸 복용 이후 200 정도 낮아진 종양표지자(cea) 수치를 공개한 바 있다.

하지만 의료계는 cea 수치보다 ct 영상을 통해 더 정확하게 몸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이에 제작진은 김철민을 설득해 그의 ct 영상을 단독으로 입수했다.

한편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이후를 보도한 '세븐'은 이날 밤 10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아이콘택트’ 옹알스 조수원, 혈액암 투병…김철민 찾아온 이유 “혼자가 아니다”
'펜벤다졸' 복용 김철민, 폐암 호전 소식에 '제일바이오' 주가↑
'폐암 4기'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11주 차 근황은?…"개가수(개그맨+가수) 변신"
개그맨 김철민, 펜벤다졸 11주차 근황 보니…영화 '백두산' 관람 인증
안핑거 사망, 가족 측 "펜벤다졸 복용과 무관"…김철민 근황은?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