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6-07-14 00:00:32  |  수정일 : 2016-07-14 00:07:00.960 기사원문보기
'원티드' 김아중, 긴박한 아들찾기…"그 끝은 어떻게 되나?"

[이투데이 장지민 기자]

김아중이 아들 현우를 찾았지만 다시 놓쳤다.

13일 밤 10시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원티드'(극본 한지완/연출 박용순) 현우가 나수현(이재균 분)을 피해 엄마 정혜인(김아중)에게 전화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현우는 납치된 곳에 수영장이 있다는 것과 버려진 현수막을 발견해 거기에 적힌 글자를 말했다. 정혜인과 신동욱(엄태웅 분), 차승인(지현우 분)과 이영관(신재하 분)은 서둘러 현장으로 달려갔다.

현우는 나수현을 계속 피해 도망다니고 있었고 결국에는 정혜인과 만났다. 정혜인이 현우를 끌어안고 있는 사이 나수현이 뒤에서 접근해 전기충격기를 가했다. 정혜인은 쓰러진 채 눈 앞에서 다시 현우를 뺏기게 됐다.

정혜인은 방송에서 "이제 한 가지 복잡한 의문을 던지고 있다. 나수현, 나재현, 김모형사, 그리고 저. 저의 전 남편 함태영의 사고사. 이 모든 것의 배후에는 과연 어떤 것이 있는 걸까요"라고 시청자들에게 말했다.

그 순간 정혜인의 남편 송정호(박해준 분)가 갑작스럽게 나타나 "이 방송이 끝나기 전 현우 아빠이자 ucn 대표로서 드릴 말씀이 있다"며 "정혜인의 원티드는 오늘로 종영한다"고 갑자기 말했고 정혜인은 그의 선언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한편 ‘원티드’는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원티드' 김아중-지현우, 충격적 사건과 마주해…과연 현우는 살아있을까?
[카드뉴스] 국수의 신, 시청률 1위로 ‘유종의 미’…운빨로맨스vs원티드, 팽팽한 접전
수목드라마 '원티드', 김아중 아들 방 몰래 카메라 설치 알았다 '범인은 박해준?'
'원티드' 김아중, 현우 찾기 위한 방송 중에 실신 "방송 보시고 같이 찾아주세요"
'원티드' 김아중, 아들 찾기 위해 엄태웅에 무릎 꿇어 "벗으라고 벗고…"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