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8-03 17:36:00  |  수정일 : 2020-08-03 17:37:02.267 기사원문보기
폭스바겐, 투아렉 가격 410만~800만 원 인하…금융상품 이용 시 6900만 원대

[이투데이 유창욱 기자]

폭스바겐코리아가 대형 suv '3세대 신형 투아렉'의 판매가격을 410만~800만 원씩 낮췄다. 전용 금융상품을 활용하면 6900만 원대의 가격으로 투아렉을 구매할 수 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3일 △신형 투아렉 3.0 tdi 프리미엄 8390만 원 △신형 투아렉 3.0 tdi 프레스티지 8990만 원 △신형 투아렉 3.0 tdi r-line 9790만 원으로 각각 가격을 재조정했다. 출시 당시보다 권장소비자가격을 기준으로3.0 tdi 프리미엄은 590만 원, 3.0 tdi 프레스티지는 800만 원, 3.0 tdi r-line은 410만 원 낮아졌다.

이달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의 금융상품을 활용하면 투아렉 3.0 tdi 프리미엄은 7200만 원 대로 구매할 수 있고, 여기에 트레이드 인 혜택(300만 원)을 더하면 6900만 원 대로 가격이 내려간다.

상위 모델 역시 현재 권장 소비자 가격 대비 투아렉 3.0 tdi 프레스티지 8%, 투아렉 3.0 tdi r-line 7%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이와 함께 모든 투아렉 3.0 tdi v6 고객에게는 파워트레인을 포함한 보증 항목에 5년 또는 15만㎞(선도래 기준)까지 무상보증을 제공하는 '범퍼-to-범퍼 5년 무상보증'이 새롭게 제공되며, 웰컴 서비스 및 키트, 폭스바겐 인증 블랙박스 장착 서비스가 함께 제공된다.

슈테판 크랍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 부문 사장은 “폭스바겐은 수입차의 대중화를 통해 더욱 많은 고객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프리미엄 한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이번 투아렉의 가격 재조정 및 특별 프로모션 또한 이와 같은 전략의 하나로 이루어졌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폭스바겐 최신 기술의 집약체라고 할 수 있는 플래그십 suv 투아렉을 더 많은 고객들이 경험해보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그녀…왜 이 車를 골랐을까?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리더십 강화…1년여 검증 통해 임원급 3인 승진
수입차협회, '성희롱ㆍ갑질 의혹' 파블로 로쏘 협회장 '직무 정지'
도요타, 코로나19에 상반기 신차 판매 세계 1위…폭스바겐 추월
"'차박' 떠나고 싶은 suv는?"…1위 팰리세이드ㆍ2위 gv80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