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일보] 최초 작성일 : 2019-08-22 10:48:46  |  수정일 : 2019-08-22 10:48:20.263 기사원문보기
포항문화재단, 비명영화기획전「I·SCREAM 영화제」개최

[포항=환경일보] 김용달 기자 = 포항시립중앙아트홀 독립영화 전용관 '인디플러스 포항'에서는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공포영화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한 비명 영화 기획전「IㆍSCREAM영화제」를 개최한다.

<사진제공=포항시>

「IㆍSCREAM영화제」는 아이스크림 = I, scream(비명, 절규)의 의미로, 지난해 호평을 받은 피크닉영화제를 이은 특별 기획전이다. 기존 상영관에서 벗어나 중앙아트홀 내 새로운 공간에서 호러 포토존과 오싹한 분위기의 고스트 인형을 설치하는 등 스릴과 재미가 공존할 수 있도록 변신을 꾀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기획전은 늦여름 폭염과 열대야에 지친 시민들에게 시원한 아이스크림을 함께 제공하고, 호러 소품들과 함께 인증샷을 찍은 후 SNS에 업로드하면 친환경 보틀을 추가로 선물한다. 또한 최근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중앙상가 야시장까지 여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존 저녁 7시 30분 상영시간을 30분 늦춘 저녁 8시로 변경하고 음식물 반입을 허용함으로써 맛있는 이색먹거리와 함께 영화를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IㆍSCREAM영화제」의 작품으로는 29일 '인간의 죄악으로 인해 부활한 악마가 악한 인간을 심판한다!' 한국형 엑소시스트 영화 <휴게소>, 황금촬영상 시상식 38회 신인촬영상 수상작인 스릴러 소설의 살인을 모방한 살인사건을 소재로 한 심리스릴러 <그렌델>, 1944년 스페인 내전 직후, 전쟁보다 더 무서운 현실을 만나게 된 소녀 '오필리아'가 자신이 지하왕국의 공주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벌어지는 판타지 스릴러 <판의미로:오필리아와 세 개의 열쇠>가 상영된다.

30일은 죽기 전에 봐야하는 영화, 알프레드 히치콕의 가장 대중적인 고전 스릴러 <싸이코>, 1994년 추석 무렵 전남 영광에서 일어난 '지존파살인사건'을 다룬 다큐 영화 <논픽션 다이어리>, 좀비보다 무서운 인간의 군상 영화 '부산행'의 애니메이션 버전인 <서울역>, 31일은 아이들을 위한 인기 애니메이션 작 <토마스와친구들:용감한기관차와 괴물소동>, 운명처럼 같은 날, 같은 장소에서 다른 이유로 만난 세 사람이 그리는 산장스릴러 <실종2>, 입소문을 타고 오랜 시간 사람들에게 사랑받아온 공포극 <기담>이 상영된다.

상세 영화 정보는 포항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저작권자 Copyright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