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7-19 07:35:01  |  수정일 : 2019-07-19 07:35:16.570 기사원문보기
넥센타이어, 美 수출 증가로 실적 양호 ‘매수’-유진투자

[이투데이 조남호 기자] 유진투자증권은 19일 넥센타이어에 대해 미국 수출 증가로 양호한 실적이 예상된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3500원을 유지했다.

유진투자증권 이재일 연구원은 “넥센타이어의 2분기 매출액은 5290억 원, 영업이익 530억 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소폭 웃돌 전망”이라며 “천연고무 가격 상승에 따른 투입 원가 상승과 체코 공장 가동으로 인한 고정비 부담이 있었지만 미국 수출 물량 증가와 중국 온라인 판매 물량 증가로 양호한 실적을 시현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연구원은 “대미 수출 증가로 2분기 북미 시장 매출액은 지난해 대비 18% 증가한 1354억 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넥센타이어는 북미 시장에서 새로운 공급 네트워크를 확보해 점유율을 확대할 방침”이라고 했다.

그는 “판매 채널 강화와 체코 공장 가동으로 넥센타이어 매출의 고속 성장이 기대된다”며 “2분기 동남아 천연고무 수출 제한으로 투입 원가가 일시적으로 상승했지만 감산 합의가 종료되는 8월부터는 하락세가 나타날 전망으로, 단기 주가가 부진하지만 펀더멘탈 개선의 방향성에는 변화가 없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국제유가, 미국 휘발유 재고 증가에 하락…wti 1.5%↓
미·중 무역협상 교착 상태 근본 원인은 ‘화웨이’
에스티유니타스, 美 act사와 파트너십 체결…"글로벌 행보 가속화"
'2019 넥센 스피드레이싱' 4라운드 임박…160여 대 출전
외국인, 미국 주택 구입 36% 급감…무역전쟁에 중국인 큰손 사라졌다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