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3 15:49:50  |  수정일 : 2020-05-23 15:47:50.793 기사원문보기
코로나19 확진자 23명 증가…국내발생 19명·해외유입 4명

[이투데이 이꽃들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어제 하루 23명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3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1만 1165명이라고 밝혔다. 이 가운데 해외 유입 사례는 1204명이며 88.4%가 내국인이다.

신규 확진자 23명 중 해외유입이 4명, 지역발생이 19명이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경기 13명, 서울 4명, 대구 1명, 대전 1명, 경남 1명, 인천공항 등 검역에서 3명이었다.

확진자 가운데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된 환자는 32명 증가한 1만194명이며 완치율은 91.3%다. 사망자는 2명 증가한 266명이다. 현재 격리돼 치료 중인 환자는 705명이다.

[관련기사]
코로나로 바뀐 운송경제학…"지방갈 때 ktx타면 바보?"
여친과 장거리 연애하던 中 공대생, 실리콘밸리 신화가 되다
[부동산 e!증시] '코로나19'에도 선방한 건설사, 2분기 실적은?
존슨 영국 총리, 화웨이 5g망서 배재 계획…코로나19 사태에 반중 정서 강해져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총 1만1165명… 23명 추가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