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17 15:50:25  |  수정일 : 2020-02-17 15:52:11.077 기사원문보기
[프리미어리그] 첼시, 올 시즌 맨유전 '2패' 설욕할까?
▲ 램파드 감독 [사진출처: 첼시 공식 SNS]
첼시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를 상대로 복수에 나선다.

두 팀의 지휘봉은 구단 전설인 램파드와 솔샤르가 각각 잡고 있어 양 팀의 맞대결은 '레전드 매치'로 불린다. 하지만 올 시즌 전적은 맨유가 우위다. 맨유는 작년 8월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에서 첼시를 4대 0으로 이겼고, 카라바오컵 16강전에서도 승리했다. 첼시가 맨유에게 당했던 두 번의 패배를 설욕할 수 있을까. 맨유와 첼시의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경기는 오는 18일 열린다.

맨유와 첼시는 공통점이 많다. 선수 시절 명성을 크게 떨쳤던 솔샤르와 램파드가 각 팀의 사령탑이고, 주전 선수들의 나이가 대체로 젊다는 점도 비슷하다. 양 팀의 맞대결은 올 시즌 리그 개막전에 성사되며 큰 기대를 모았다. 치열한 공방이 펼쳐질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예상과는 달리 경기는 맨유의 4점 차 승리로 끝났다.

하지만 최근 두 팀의 이후 행보가 뒤집혔다. 'PL 4위' 첼시는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대한 희망을 이어가고 있고, 맨유는 번리, 왓포드 등 리그 중하위권 팀에게 패배하며 9승 8무 8패 부진을 겪고 있다.

현재 기세는 첼시가 맨유보다 앞선다. 하지만 솔샤르 감독은 첼시를 잡는 방법을 안다. 실제로 솔샤르 감독 부임 후 맨유는 첼시전에서 단 한 번도 패하지 않았다. 최근 경기에서도 맨유는 당시 7연승의 파죽지세였던 첼시를 꺾고 카라바오컵 8강에 안착한 바 있다.

첼시가 맨유에게 당한 굴욕을 갚아줄지, 또 다시 맨유의 승리로 끝날지 이번 경기 결과에 대한 관심이 커지는 양 팀의 승부는 오는 18일 화요일 새벽 4시 50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29번째 코로나 환자, 동선 등..‘다음 브리핑은 언제?’ [2020/02/16] 
·노유민, 미숙아로 태어난 딸..‘병원비만 1억원’ [2020/02/16] 
·확진자 '日 251명 vs 韓 28명'…한국 대응 잘하고 있다 [2020/02/16] 
·한수원, 영천시에 42㎿ 규모 풍력발전단지 개발 [2020/02/16] 
·[오늘 날씨] 전국 '대설주의보'→해상 '풍랑특보'→아침기온 뚝 [2020/02/17]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