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6 00:29:33  |  수정일 : 2019-07-16 00:28:20.547 기사원문보기
우리나라 등록 자동차 2344만대…2.2명당 1대 보유
▲ 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 양민성 기자 = 우리나라 국민 2명 중 1명은 자동차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국토교통부 자동차관리정보시스템(VMIS)에 따르면 올해 6월말 현재 우리나라의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는 지난해 말과 비교해 1.0% 증가한 2344만 4165대다. 인구 2.2명당 자동차 1대를 보유한 셈이다.

전체 자동차 등록대수 증가세는 전반적으로 둔화하고 있지만 1인 가구 증가, 친환경차 보급 확대 및 세컨드카 수요 등으로 당분간 완만한 증가세를 유지할 것으로 국토부는 예상했다.

자동차 등록대수 증가율은 2014년 3.7%, 2015년 4.3%, 2016년 3.9%, 2017년 3.3% 등으로 2∼4% 선을 유지하고 있다.

등록차량 중 국산차는 2117만대(90.3%), 수입차는 228만대(9.7%)다. 수입차 점유율은 작년 6월 8.9%에서 0.8%포인트 높아진 9.7%를 기록했다.

친환경 자동차로 분류되는 전기ㆍ하이브리드ㆍ수소차는 53만 455대로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7%에서 2.3%로 커졌다.

미세먼지 감축을 위한 정부의 친환경차 보급 확대와 고연비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커지며 전기차 등록대수는 1년 만에 2배 증가한 7만 2814대를 기록했다.

수소차는 2353대로 1년 전에 비해 6.6배, 하이브리드차는 45만 5288대로 1.3배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기존 차량 외에 전기차를 동시에 등록한 소유자는 2만 2177명으로 전년 대비 약 2.1배 증가했다. 전기자동차의 중고차거래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친환경 트렌드 및 연비에 대한 관심으로 자동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구매패턴이 변화할 것"이라며 "시장의 흐름과 변화에 맞는 자동차 정책이 가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옥주현, 결혼한 멤버들 19禁 토론에 혼자 소외…"나이 드니 임신 어려워" 씁쓸 [2019/07/15] 
·핑클 성유리, 남편 안성현과 닭살 터지는 전화 "모해? 아 딘짜?"…멤버들 난색 [2019/07/15] 
·[윔블던] 페더러 응원원 아내 미르카 [2019/07/15] 
·'캠핑클럽' 이효리 이진, 핑클 시절 불화설 언급…"머리끄덩이 잡고 싸우다 울었다" [2019/07/15] 
·[윔블던] 페더러, 우아하게 리턴 [2019/07/15]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