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6-06 22:31:07  |  수정일 : 2020-06-06 22:31:28.857 기사원문보기
완주군, 국도정비 사업 '순항'...주민 안전.편의 높여
사진출처 - 완주군청
사진출처 - 완주군청

(완주=국제뉴스) 최철민 기자 = 완주군의 관내 국도 정비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고 있어 주민들의 안전도와 편의를 높이고 있다.

군에 따르면 2018년부터~2022년까지 '국도 병목지점 등 위험도로 6단계 정비사업'이 순항 중이다.

익산국토관리청(전주국토관리사무소)에서 추진하고 있는 완주지역 내 국도 개선사업은 '병목지점 등 위험도로 개선사업' 2개 분야에 총 16개소로 총 523억원을 5개년에 걸쳐 연차적으로 투자한다.

사업추진 3년차인 올해 발주.추진하는 사업은 교차로 개선과 오르막차로 확보, 생태통로 설치와 노면 배수개선 등 14개소에 150억 원에 육박할 전망이다.

우선, 병목지점인 완주군 이서면 금평리의 이서교차로의 경우 총사업비 46억7천400만원을 투입해 입체교차로를 건설하게 되는데, 올해만 8억원의 예산을 집중 투입하게 된다.

위험도로인 완주군 용진면 용진교차로는 15억원의 사업비를 올해 전액 투입해 선형을 개선함으로써 주민들의 불편과 불안을 해소할 수 있을 전망이다.

완주군은 이들 사업이 완료되면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확충으로 군민들의 일상생활 편익이 대폭 증진되고, 교통 편의와 기초생활 인프라 보강으로 군민이 체감하는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신세희 도로교통과장은 "교통안전의 제일 요건 중 하나는 기존 국도의 위험요인 및 차량 이용자의 도로편리성을 지속적으로 개선하는 것이다"며 "관내 국도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고 있는 익산국토관리청(전주국토관리사무소)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인천시 계양구,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2019/06/07] 
·경주시의회 "의원·직원, 4대 폭력없는 직장 만들자" [2019/06/07] 
·인천환경공단, 환경기술세미나 개최 [2019/06/07] 
·완도수목원 자생 식물 표본전시회 개최 [2019/06/07] 
·경주시의회, '행동강령운영 자문委' 구성 완료 [2019/06/0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