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12 14:58:13  |  수정일 : 2020-07-12 15:01:24.103 기사원문보기
병무청, 김호중 병역 특혜 로비?…“부탁받은 사실 없다”

[이투데이 한은수]

병무청이 가수 김호중의 병역 특혜 로비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12일 병무청은 최근 불진 김호중의 병역 특혜 로비 논란에 대해 “어떤 누구와도 접촉한 사실이 없으며 부탁받은 사실이 없음을 밝힌다”라고 전했다.

앞서 김호중의 전 매니저는 김호중 팬 카페에서 활동했던 50대 여성이 김호중의 병역특혜를 위해 병무청장에게 로비를 시도했다는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됐다.

이에 병무청 측은 어떠한 부탁도 받은 적이 없음을 강조하며 “김호중은 현재 재신체검사 중에 있고 병무청은 법과 원칙에 따라 원칙에 따라 병역 의무를 부과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호중은 최근 병역 의무 등을 위해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 하차했다. 현재 김호중은 내달 정규앨범 발표를 앞두고 있으며 지난달 15일 영장이 나왔지만, 한차례 연기한 상태다.

[관련기사]
"이상형은 김호중" 고은아, 솔직 발언 "결혼 생각有"
김호중 하차설, tv조선 '사랑의 콜센터' 떠나나?…"앨범 작업 집중"
‘댄스 신동’ 나하은, 트로트 신동 정동원x임도형 조합…바나나 변신 ‘심쿵’
설운도 아들 루민, 아이돌 활동→재데뷔…"잘 안됐다" 트로트 도전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오늘(8일) '라라라'·'뻐꾸기 둥지 위로 날아간 새' 등 7곡 음원 공개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