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20 15:04:10  |  수정일 : 2019-11-20 15:04:33.710 기사원문보기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7주차 근황…"혈액 검사 결과 정상 수치"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폐암 4기 판정을 받고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이 '개 구충제' 펜벤다졸 복용 7주 차 근황을 전했다.

김철민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페친 여러분 반갑습니다"라는 인사와 함께 근황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김철민은 한층 밝아진 모습이다.

그는 영상에서 "펜벤다졸을 7주째 복용 중이며 오늘 혈액검사 결과가 나왔다는데 다 정상이다"라며 "구충제를 복용하기 전 간 수치는 34였는데 현재는 17로 더 낮아졌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간에는 무리가 없다는 것"라며 "다른 부분도 다 좋아졌다는 걸 공개한다"라고 밝혔다.

김철민은 건강이 호전된 이유로 강아지 구충제 복용만을 꼽지는 않았다. 김철민은 "항암 치료, 좋은 환경도 도움이 된 것 같다"라며 "무엇보다 여러분의 큰 기도가 저에게 도움이 되는 것 같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끝으로 그는 "끝까지 잘 치료받아 이르면 내년 봄엔 대학로에서 기타를 들고나가 공연할 수 있길 바란다"라며 "다들 건강하시라"라고 거듭 인사를 전했다.

김철민은 지난 9월 24일 '강아지 구충제'로 알려진 펜벤다졸을 복용하며 암 치료를 시도한다고 페이스북에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말기인 내게 선택의 여지란 없다. 안 먹는 것이 바보가 아니겠냐"라고 말했다.

이후 김철민을 향한 위로와 관심이 쏟아졌다. 네티즌은 "꼭 완치하시길 기원합니다", "저희 아버지도 같은 병인데 완쾌하세요", "건강이 최고", "늘 지켜보겠다" 등의 댓글을 달며 응원을 보내고 있다.

[관련기사]
췌장암 초기증상은?…유상철, 췌장암 4기 투병 고백에 '걱정↑'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7주차 근황…"혈액 검사 결과 정상 수치"
안핑거 사망, 가족 측 "펜벤다졸 복용과 무관"…김철민 근황은?
'개 구충제' 펜벤다졸 복용 후기, 유튜버 안핑거 사망…유족 측 "뇌경색과 폐 손상이 사인"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식약처 발표 너무 부정적"…네티즌 "암 쾌유 응원"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