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7-10-18 10:23:59  |  수정일 : 2017-10-18 10:27:39.570 기사원문보기
[챔피언스리그] '손흥민 4분출전' 토트넘, 레알 마드리드와 1-1 비겨…팬들 "손흥민-호날두 맞대결, 아쉽다"

[이투데이 김진희 기자]

토트넘 홋스퍼와 레알 마드리드가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조 공동 선두를 이어갔다. 팬들의 관심을 모았던 손흥민과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맞대결은 손흥민이 교체 출전으로 4분밖에 뛰지 못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토트넘과 레알 마드리드는 18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2017-20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1-1로 비겼다.

양 팀은 나란히 승점 1점씩을 따내면서 조 공동 선두 자리를 지켰다.

이날 경기 초반부터 토트넘과 레알 마드리드의 접전이 펼쳐졌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4분과 17분 호날두가 슈팅을 시도하며 적극 공세에 나섰으나 번번이 실패했다.

토트넘의 공격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18분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코너킥을 해리 케인이 헤더로 받아쳤으나 골키퍼에 막혔다. 전반 25분 에릭센과 해리 윙크스의 합작도 골대를 빗겨나갔다.

결국 토트넘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27분 서지 오리에가 우측 측면을 돌파해 크로스를 올렸고, 이 공이 레알 마드리드 수비수 라파엘 바란을 맞고 골대에 들어갔다.

레알 마드리드의 반격이 이어졌다. 이스코와 마르셀로가 슈팅에 나섰지만 골로 연결되지는 못했다. 전반 43분 토니 크로스가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키커로 나선 호날두가 성공시키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전반전은 1-1로 끝났다.

후반전 레알 마드리드는 더욱 공격을 퍼부었다. 후반 8분 카림 벤제마의 헤더슛, 후반 10분 호날두의 슈팅, 후반 14분 루카 모드리치와 크로스의 슈팅이 이어졌지만 모두 불발됐다. 후반 19분 호날두가 드리블 돌파 후 기회를 얻었지만 키퍼 선방에 막혔다.

토트넘 역시 찬스를 잡았다. 후반 25분 케인이 골키퍼와의 일대일 상황에서 볼을 찼지만 케일러 나바스를 넘지 못했다.

양 팀은 교체 카드를 꺼내들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공격을 강화한 반면 토트넘은 수비에 치중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30분 마르코 아센시오, 후반 41분 루카스 바스케스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토트넘은 후반 34분 대니 로즈를 출전시켰으며 후반 44분 손흥민을 투입하며 마지막까지 레알 마드리드의 공격을 막아냈다. 두 팀은 결국 1-1로 비겼다.

이날 영국과 스페인 리그를 대표하는 양 팀의 경기는 축구팬들의 기대를 모았다. 특히 손흥민과 호날두의 맞대결이 국내 팬들의 흥분을 고조시켰다. 하지만 손흥민이 경기 막바지에야 교체 투입돼 아쉬움이 더했다. 팬들은 "라면 익는 데에도 4분인데", "두 팀 골키퍼, 말이 안 나오는 수준", "손흥민 선발 보고 싶었는데 아쉽다", "레알, 토트넘 둘 다 강하긴 강하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챔피언스리그] '메시 2골' 바르셀로나, 유벤투스에 3-0 완승…부폰도 꼼짝 못했다!
[챔피언스리그] '손흥민 골' 토트넘, 도르트문트에 3-1 완승…기립박수까지!
[챔피언스리그] 손흥민, ucl 5호 골로 박지성 넘었다…"역시 토트넘 7번! 양봉 업자 등극"
[챔피언스리그] '음바페 몸값 톡톡' psg, 바이에른 뮌헨에 3-0 완승
[챔피언스리그] 손흥민, 호날두와 맞대결…토트넘 vs 레알 마드리드, h조 선두 싸움 승자는?


[광고]
loading...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