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4-01-14 12:07:54  |  수정일 : 2014-01-14 12:12:05.560 기사원문보기
철도노조 지도부 자진 출석, 경찰 "원칙대로 수사"…구속영장은?
(아시아투데이= 정필재 기자 rush@asiatoday.co.kr)
철도노조 지도부 경찰 자진출석. /자료사진=뉴시스

아시아투데이 정필재 기자 = 경찰은 철도노조 지도부가 자진출석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 엄정하게 사법처리 할 방침이라고 14일 밝혔다.

경찰청 관계자는 이날 “김명환 위원장 등 13명의 철도노조 집행부의 이번 파업에서의 역할이 크고 도피기간이 길었기 때문에 사안이 중대하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체포기한 내에 철저히 조사해서 엄정하게 처리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구속영장신청 여부에 대해서는 “이들에 대한 조사가 진행돼야 알 수 있으며, 지금으로선 단정하기 어렵다"고 말을 아꼈다.

경찰은 앞서 자진 출석한 16명의 철도노조 지역본부 간부들에 대해서는 8명만 구속영장을 신청한 바 있다.

경찰은 이들이 모습을 드러내는 대로 체포영장을 집행해 용산경찰서 등 시내 경찰서로 호송한 뒤 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loading...
사건사고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