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8 15:25:11  |  수정일 : 2020-03-28 15:26:53.007 기사원문보기
평택시, "미군부대 사망자 2명, 코로나19와 무관"
▲ 평택시청 전경.
(평택=국제뉴스) 김정기 기자 = 경기도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주한미군 측 확인 결과, 최근 발생한 미군부대 내 장병 2명의 사망 원인은 코로나19와 무관하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부대 내에서 연이은 미군 장병 사망과 비슷한 시기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지난 24일부터 언론 및 지역 인터넷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코로나19로 사망한게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있었다.

이에 따라 시는 미군 측에 사실 확인을 요청했으며, 지난 27일 코로나19와는 무관하다는 답변을 통보 받았다.

시 관계자는 "미군부대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과 관련해 부대 내 방역 강화와 영외 거주자에 대한 철저한 관리를 요청했다"며 "미군 측의 코로나19 관련 협조 요청 시 적극적인 검사 지원 등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안보현 나이, 올해 33살 ‘모델 그만둔 이유?’ [2020/03/27] 
·‘슬기로운 의사생활’ 몇 부작이길래 주1회 방송?! [2020/03/27] 
·마장면→마불면 ‘이정현이 차린 분식 아침상은?’ [2020/03/28] 
·박해준 나이, 올해 45살 ‘감독이 반한 이유?’ [2020/03/27] 
·강남구청장, 제주도 여행 모녀 역학조사 발표 '현재 상태는?' [2020/03/2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