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1-17 23:57:17  |  수정일 : 2018-01-18 00:04:34.017 기사원문보기
‘라디오스타’ 고장환, 배우 조인성에게 실수…“우리가 그 정도 사이는 아니지 않냐”

[이투데이 한은수]

고장환이 조인성과 남다른 인연을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의 ‘신과 함께 인줄’ 특집에는 개그맨 고장환이 출연해 배우 조인성에게 한 웃지 못할 실수담을 털어놨다.

이날 고장환은 “군대에서 조인성 형님과 한 달 동안 함께 지냈다. 하지만 요즘엔 연락을 잘 안 하는데 그 이유가 있다”라며 “제가 실수를 좀 했다. 방송에 나오면 공개적으로 사과하고 싶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고장환은 “당시 상위 5~10%만 가입하는 카드가 있었다. 저에게 혹시 주변에 들 만한 사람 없냐고 물어보기에 고민 끝에 인성이 형의 전화번호를 알려줬다”라며 “나중에 인성이 형에게 전화가 와 ‘혹시 내 번호 알려줬냐. 우리가 그 정도까진 아니지 않냐’라고 하시는데 영화 ‘비열한 거리’ 톤이 나왔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고장환은 “전화를 끊고 장문의 문자를 보냈는데 몇 년이 지난 지금까지 답장이 없다”라고 말했고 이에 조인성과 절친 차태현은 “실수가 맞고, 인성이가 굉장히 화가 난 것도 맞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관련기사]
‘라디오스타’ 서지석, “아내는 대대장, 나는 일하는 일병”…신혼 초에 많이 싸워
'라디오스타' 최제우 "내 방송 출연 미리 알고 있었다"… 차태현이 혹한 사연은?
'라디오스타' 예고…박원순 시장 출연, '보수' 김흥국과 만나 '大통합 이룰까?'
‘라디오스타’ 박원순, 예능 출연 우려에 “신문 안 보셨냐, 게임 끝났다” 폭소


[광고1]
loading...
[광고2]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