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5-21 11:16:49  |  수정일 : 2018-05-21 11:22:09.043 기사원문보기
[사회공헌] 현대모비스, ‘드림무브 어린이 양궁교실’스포츠 사회공헌 새 장 열어

[이투데이 김준형 기자]

현대모비스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스포츠 사회공헌에 나섰다. 전·현직 양궁선수 12명의 재능기부를 바탕으로 초등학생 대상 어린이 양궁교실을 개최하며 스포츠 사회공헌을 실천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천안시가 주최하고 천안시어린이집연합회가 주관한 어린이 큰잔치 행사에서 ‘드림무브 어린이 양궁교실’을 개최했다.

여성 양궁 실업팀을 운영 중인 현대모비스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전·현직 양궁 선수들이 지도자로 직접 참여했다. 지난해 9월 용인시 현대모비스 양궁장과 11월 중국 톈진시 곽원갑 문무학교에서 시범수업을 마치고 이번 어린이 날 행사를 시작으로 올해 정규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

천안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400여 명의 지역 어린이들이 참여했다. 초중학교 양궁 지도자로도 활약한 경험이 있는 은퇴 선수들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어린이 궁사들의 호흡과 자세 교정 등 활쏘는 법을 지도하며 전문적인 양궁 기술을 전수했다.

전국 초등학교 양궁부는 370개교에 달하지만 어린이들이 일상에서 양궁을 접하기는 어려운 실정이다. 현대모비스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 미래 재단’과 함께 ‘찾아가는 양궁교실’을 포함해 특화된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양궁 저변 확대를 이어오고 있다. 이를 통해 아동과 청소년에게 교육의 다양성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어린이날 행사를 포함해 올해 국내외에서 11회의 양궁교실을 진행한다. 현대모비스 양궁단의 은퇴 선수들은 방과후 수업 강사로 참여하고 현직 프로선수들은 1일 교사 방식으로 재능 기부를 하면서 900여 명의 유망주들에게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실제, 현대모비스는 양궁교실뿐만 아니라 현대모비스 프로농구단(울산모비스피버스)의 ‘사랑의 바스켓’ 등 스포츠팀이 적극 참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사랑의 바스켓’은 한 시즌 동안 선수와 회사, 관람객이 함께 기부하는 형식으로 슛을 넣을 때마다 후원금을 적립해 저소득가정 환아를 지원하는 것이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주니어공학교실(2005년~),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한 투명우산 나눔(2010년~), 친환경 미르숲 조성(2012년~), 장애아동 이동편의(2014년~) 등의 사회공헌을 활발히 운영 중이다.현대모비스 관계자는 “근력, 지구력과 고도의 집중력이 필요한 양궁은 어린이들의 몸뿐만 아니라 마음까지 튼튼하게 할 것”이라며 “양궁단, 농구단 등 스포츠를 통해 기업과 지역사회가 함께 교감하고 상생하는 기회를 확대해 가겠다”고 전했다. 김준형 기자 junior@

[관련기사]
트러스톤자산운용 "현대모비스 분할합병 찬성…주주 입장에서 유리해”
한국기업지배구조원, 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안 반대 권고
[이주의 수급동향] 삼성전자ㆍ현대차…6000억 외국인 매도세에 주춤한 코스피
[특징주] 주주총회 앞둔 현대모비스·글로비스 동반 약세
키움자산운용, 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안에 '찬성'…"주주가치 제고 예상"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