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은영 “다이어트 광고 거절, 날씬했는데 30kg 찐 것” [MK★TV픽]

[ MK스포츠 ] / 기사승인 : 2021-02-25 01:01:02 기사원문
  • -
  • +
  • 인쇄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소아청소년정신과 전문의 오은영 박사가 다이어트 광고를 거절했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아이들 케어 하느라 24시간이 모자란 슈퍼 엄마 아빠 4인 오은영, 송창의, 김지혜, 이지혜와 함께하는 ‘창의적인 육아의 지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오은영은 “광고가 들어왔는데 반드시 비포, 애프터 사진이 들어가야 한다고 하더라. 그건 안되겠다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사실 제가 날씬한 사람이었다. 방송 전에는 호리호리했는데 30kg이 쪘다”라고 털어놓았다.

그는 “제가 소식을 한다. 많이 먹지도 않는다. 심지어 일할 때는 잘 안 먹는데 일 끝나고 밤 12시에 집 가면 과일을 그렇게 먹는다. 과일 살이 찐 거”라고 설명했다.

오은영 박사는 배, 사과, 포도, 수박, 참외, 파인애플까지 다양하게 먹었다고 밝혔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연예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