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5 14:52:16  |  수정일 : 2020-04-05 14:51:49.857 기사원문보기
리버풀 직원해고, ‘꼼수’ 정책에 망신만?


▲ 사진=리버풀 홈페이지 캡처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버풀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일부 직원들을 일시해고 처리했다.

리버풀은 4일 직접 경기하지 않는 직원들을 일시해고 처리했다.

이에 해당 직원들은 월급의 80%(최대 2500파운드ㆍ약 382만원)를 정부로부터 지원받게 된다. 나머지 20%는 리버풀 측에서 부담할 계획이다.

하지만 일시해고된 리버풀 직원들의 급여가 국민들이 낸 세금으로 80%나 부담된다는 데에서 일부 비판의 목소리가 일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김서형 초상권, 말도 없이 가져다 쓰면.. [2020/04/04] 
·임영웅 출연하는 ‘음악중심’ 몇 시부터? [2020/04/04] 
·연상은 결혼, 청첩장 돌리다가 ‘울컥?’ [2020/04/05]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인물관계도, 한 번 보면 안다? [2020/04/04] 
·스윙스 경고,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2020/04/04]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